5·18광주민중항쟁 36주년 추모제가 517일 오전10시 국립5·18민주묘지에서 5·18민주유공자유족회 주관으로 거행되었으며, 1부에서는 전통제례에 따른 제사를 올리고, 2부에서는 유족회장의 추모사에 이어 윤장현시장의 추모사 및 내빈소개로 진행되었다.



혹시나 했더니 역시나처럼 임을 위한 행진곡이 기념식에서 제창되기를 기대했으나 합창하는 것으로 발표되면서 참석한 내빈들은 더 크고 불끈 쥔 주먹으로 장단 맞추며 임을 위한 행진곡을 목청껏 부르고 추모제를 끝냈다.




오후 1시부터 금남로에서는 시민난장이 열려 주먹밥 나눔으로 항쟁 당시를 회상할 수 있었으며 6시부터 광주공원에서 5·18민주광장까지 농악대의 길놀이에 따라 민주대행진을 시작으로 36주년 5·18민중항쟁 전야제가 개막되었다



1부는 1980년 해방광주를 함께 만들었던 시민군의 증언으로 오월그날이 다시오면” 주제로 펼쳐졌다.




2부에서는 금남로의 투쟁역사를 오월 어머니들이 직접 증언하는 앞서서 나가니 산자여 따르라는 주제로 진행되었으며 3부에서는 왜곡되고 지워지고 있는 역사를 잊지 않고 평화의 내일을 열겠노라는 다짐으로 그대들과 함께 희망을 외치다는 주제로 풀어냈다




끝으로 광주지역 노래패 21명의 광주 출전가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으로 대미를 장식하였다.



신고
Posted by 무성한 연못

댓글을 달아 주세요

다시 5월입니다!   다시 광주입니다!

36년이 지난 오늘도 광주는 진행형입니다.

5·18 광주민주화운동에 대한 일부 세력의 폄훼와 왜곡은 계속되고 있고,'임을 위한 행진곡'의 기념곡 지정 논란은 올해도 되풀이 되고 있습니다.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 윈스턴 처칠-

일본은 역사를 왜곡합니다. 그래서 우리는 분노합니다.

극우세력은 5·18을 왜곡합니다. 그래서 우리는 분노하고 있습니까?

프랑스 국가 '라 마르세에즈'1절. 우리의 일반적인 정서에는 상당히 과격하지만 프랑스를 상징하는 대표곡입니다.

5·18민주화운동 당시 시민군 대변인으로서 끝까지 전남도청을 사수하다 사망한 윤상원 열사와 역시 항쟁 당시 사망한 박기순 열사의 1982년 영혼 결혼식을 애도하기 위해 백기완씨의 옥중 장편시 '묏비나리'를 바탕으로 작가 황석영씨가 작사하고 

1980년 제1회 MBC대학가요제에서 은상을 차지한 김종률씨 작곡의 '임을 위한 행진곡'입니다.

프랑스의 역사가 담긴 '라 마르세에즈'가 전 세계에 울려퍼지듯 대한민국 민주화 운동의 정신이 오롯이 담긴  '임을 위한 행진곡' 역시 국가기념일 행사를 통해 세계에 알려질 수 있도록 우리 사회가 좀 더 유연해지고 당당해졌으면 합니다.

5·18광주민주화운동은 미래세대의 민주 · 인권 · 평화를 위한 광주공동체의 위대한 결단이었습니다.

이제 광주의 오월은 미래 번영을 위한 국민통합의 에너지로 승화되어야 합니다.

제36주년 5·18 광주민주화운동 기념식은 더 이상의 논란이 없는 국민화합의 한마당이 되기를 기대합니다. 

5월 광주는 대한민국의 광주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518 전야제 Before 

화려한 막이 올라가기 전! 

 

 

 

 

518 전야제는 5월 17일날 저녁 7시 반부터 광주 금남로에서 진행이 되었습니다. 그렇다면 모든 행사가 그 시간부터 진행이 되었을까요? 행사는 5월 16일 9시부터 시작이 되었다고 하는데, 그 때문에 차량이 통제되기도 했습니다. 제가 이번에 여러분께 보여드릴 건은 518 전야제 전에 있었던 행사들입니다. 

 

 

 

제가 갔을때는 이렇게 풍물놀이를 하고 있었습니다. 경쾌한 북과 꽹과리 소리가 인상깊었습니다. 주변에는 외국인들도 많이 보고 계셨는데 상당히 신기하게 보고 계시더군요. 

 

 

 

 

 

조금 더 깊숙히 들어가면 다양한 행사체험을 할 수 있는 부스들이 다양하게 차려져 있답니다. 목판을 할 수도 있는데 줄이 엄청 길었습니다. 물론 제일 인기가 있었던 곳은 주먹밥을 무료로 먹을 수 있는 부스였는데 이러한 다양한 행사를 체험함으로써 518에 대한 생각을 심오히 할 수 있다고 생각이 듭니다.

 

 

 

 


 

 

한 가지 더! 아직까지도 5.18 민주화운동에 대해 잘 모르시는 분들이 많은 것 같습니다. 우리의 아픈 역사는 지금이라도 우리가 알아가면서 앞으론 그런 날이 오지 않도록 노력해야 하는데요. 모르시는 분들을 위해서 이렇게 널빤지에 자료를 올리셨더군요. 물론 518 민주화운동뿐만 아니라 앞으로 우리가 어떻게 해야할지 규범적으로 나열해주고 있습니다. 

 

 

 


 

어르신부터 아이들까지 이렇게 주먹밥나눔 캠페인을 보여주고 있었습니다. 5.18 민주화운동때 실제로 주먹밥을 나눠주었기 때문에 이러한 행사가 있지 않나 싶은데요. 저역시 직접 먹어보았는데 정성이 들어가 있어서 맛있게 먹었답니다. 

 

 

 

 

518 전야제 After 편을 들어가기전 마지막으로 보여드릴 사진입니다. 전야제를 하기 전 리허설이라고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제가 이 사진을 찍은 시각이 6시 10분쯤 되었으니.. 약 1시간 20분 뒤에 다시 볼 수 있었죠. 어쨌든 전야제 전의 행사는 이정도로 살펴보겠는데요. 올해 못 가신 분들은 내년이라도 참석하셔서 다양한 행사도 참여하고 518에 대해 다시 생각해 보시는 건 어떨까요? 

 

 

 

 

신고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최종환 2013.05.26 07: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5.18전야제 행사를 시작으로 많은 행사들이 곳곳에서 열리고 있지만 정작5.18을 왜곡하는
    무리들이 잇다는 사실에 분노를 느낍니다. 5.18을 직접 경험 해 본 사람으로서
    5.18에대한 애착이 남다른데 우리모두가 5.18의 아픔을 함께하면서 전국민적 통합이 이루어
    졌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기억하지않는 역사는 되풀이 된다. 우리가 꼭 기억해야 할 5.18 정신을 계승해야 할것으로
    생각하면서 전야제행사 잘 봤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