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3주년 5.18 광주 민주화운동 기념식

 

 

5월 18일인 오늘 오전 10시부터

국립5.18민주묘지에서는 5.18 광주 민주화운동 33주년 기념식이 열렸습니다.

1980년 5월부터 벌써 33주년,

세월이 참 무상히 흘러

그 시절의 주역들은 이미 중년을 넘고, 할머니 할아버지가 되셨습니다.

하지만, 세월이 지날수록 더욱 기억되고 잊지말아야 할 5.18입니다.

광주는 물론, 전국 각지에서 참배객들이 찾아오고,

한국은 물론 세계에서 방문객들이 찾아옵니다.

 

 

<민주의 문>앞에서는 소복을 입으신 유족,관계자분들이

<님을 위한 행진곡>을 "오늘은 실컷 부릅시다"며

목청껏 부르는 풍경이 시종일관 계속되었습니다.

광주의 시민단체, 여성단체의 시화, 메세지가

또 한 번 절절하게 5.18을 기억합니다.

좌측 맨 밑의 사진은

한 방문객 할머니가 20분 동안 쓰신 글입니다.

 

 

북구 여성단체협의회에서는 커피봉사, 생수봉사를 하시고

경기도 화성의 '하늘품'교회에서

5.18을 참배하러 온 젊은 사람들이 사랑스럽습니다.

또한 다음카페에서 '러블리데이'라는 동호회는

광주와 5.18과 아무런 연관 관계도 없지만

"그날, 우리는 아무것도 한 일이 없었습니다. 그래서 그 은혜를 보답하기 위하여

10년째 5.18에는 1천송이의 국화꽃을 손수 준비하여 나눠주고 있습니다"라고

말하는 분들, 12분 회원 중에 11명이 참여하셨답니다.

광주농협의 블로거들도 참배, 풋풋한 미소를 남겨주었지만

마음 속에는 5.18을 눈으로 확인하였으리라 봅니다.

 

 

앗, 안철수 의원의 등장...

제가 맨먼저 발견한 기쁨에 셔터를 누릅니다. 수수하군요.

그러나 곧 바로 기자단에 둘러쌓이고,

군중에 둘러쌓였지만 무사히 통과하여 참배길을 올랐습니다.

많은 것을 보고, 많은 생각을 했으리라 짐작해 봅니다.

 

 

묘역을 둘러서 핀 이팝나무의 흰꽃과 휘날리는 태극기

그 속에 대한민국 박근혜대통령의 참배차가 지나갑니다.

두 번 다시는 이와같은 비극은 일어나지 말아야 할 것입니다.

국민통합과, 국민의 행복시대를 열어주실 것을...

부모자식이 생이별하고

아픔의 탄식은 없어야 할 것입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시인, 포토페이저 김을현



 

 

신고
Posted by 김을현

댓글을 달아 주세요

 

김해,가야지역 전교조중등지회 고등학교2학년학생 38명과 인솔교사 2명이

국립5.18묘역을 찾아 참배하고 국립묘지와 구묘역을 차례로 들려 설명을 듣고

점심식사를 마치고 이동 상무대 자유공원 영창체험과 주먹밥체험을 하고나서

다시 금남로로 이동하여 5.18전야제행사가 준비되고 있는 금남로 일대를 답사하고

광주의 근대역사문화가 숨쉬는 곳 양림동을 끝으로 오늘 행사를 마무리 하였다.

날씨도 더운데 강행군하면서 답사체험을 진지하고 성실하게 하여준 김해지역 학생여러분에게

감사하며 인솔하여주신 두분의 선생님께도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

                               촬영편집 최종환(5.18기념재단 사적지안내해설사, 광주시 블로그기자단)

 

 수피아여고에서의 기념 이한장의 사진이 후세에 기억으로 남을 것입니다. ※광주3.1만세운동의 발상지이기에....

 

 유영봉안소에서

 국립5.18묘역에서의 기념촬영

 

 

 옛 상무대 자유공원 영창체험~~~~상~~~하

 

 

 

 

 

 

 

 

 

 초헌법을 다뤘던 법정에서~~~상~~~~하

 

   주먹밥체험 광주대동 나눔의행사 주먹밥체험을 통해 나보다는 남을 생각하게되는 마음을 배운다.

 

 주먹밥체험~~상~~하

 

 

 주먹밥체험행사에는 일본인 관광객도 참여하였다,~~~상~~~하

 

 

 

 

 

   광주금남로에서의 5.18전야제행사준비하고있는 현장을 보다.~~~~상~~~하

 

 5.18기념재단 실무관계자님을 만나서 기념촬영도 함께 했다.~~~상~~~하

http://blog.daum.net/gold2287/ 블로그주소에 링크되어 있으니 클릭해서 많은정보를 공유하시기 바랍니다.^^^

신고
Posted by 최종환

댓글을 달아 주세요

33주년광주민주화운동 기념일을 2일 앞두고 박준영 지사와 도청공무원들의

합동참배식이 있었다.

버스3대에분승하여 아침9시에도착 민주의문 앞에서 집결 참배단으로 가는 행렬이

많은 사람들로 붐볐다. 참배를 마치고 묘지를 찾아 헌화하고 식을 마무리하였다.

                       촬영편집  최종환(5.18기념재단 사적지안내해설사, 광주시블로그기자단)

 

 

 

 

 

 

 

 

 

 

 

 

 

 

 

 

 

 

 

 

http://blog.daum.net/gold2287/ 블로그주소에 링크되어있으니 클릭하셔서 더많은 정보를 스크랩해가시기 바랍니다.^^^

신고
Posted by 최종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부산금정여자고등학교 2학년 역사동아리회 40명과 인솔교사 3명이

국립5.18묘지를 찾아참배하였다.

오전 11시 30분에 도착하여 국립묘지에 참배하고 추모관으로 옮겨 20분짜리 영상을

관람하고 곧바로 구묘역과 신묘역을 일일히 찾아 당시의 참상을 듣고 모두가 진지한 모습이었다.

전남대학교로 이동하여 정문 앞에서 설명으로 대신하고 최초의 광주민중항쟁 발상지를 뒤로하고

도청으로 옮겨 도청앞 상황설명을 끝으로 시간관계상 간단히 마무리 하였다.

역사를 공부하는 모임의 학생들이라서 그런지 설명을 듣는태도가 너무도 얌전하고 진지한 태도여서

매너면에서 일등이라고 소개하고싶다. 해설하는 입장에서 이처럼 얌전한 학생들은 처음인것 같다.

오늘 날씨도 초여름 날씨인데도 땀을 흘려가면서도 흐트러짐 없이 답사에 임해준 금정여고 학생

여러분에게 깊은 감사를 드리며 인솔하여주신 선생님들께도 감사드립니다. 수고많으셨습니다.

                                      촬영편집  최종환(5.18사적지안내해설사, 광주시 블로그기자단)

 

 

 

 

 

 

 

 

 

 

 

 

 

 

 

 

 

 

 

 

 

 

 

 

 

 

 

 

 

 

신고
Posted by 최종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naver.com/95690027 95690027@naver.com 2013.05.11 18: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산 금정여고 이모가 다녔던 학굔대.

  2. Favicon of http://francesco4.tistory.com 채한범 2013.05.13 18: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모습입니다...역사가 있기에...우리가 있는거죠..잊지말아야 할 아픈 역사입니다..5.18 저도 어릴적이라 기억이 나질 않지만 많은 지인들에게 듣고 배웠죠..지금 자라나는 청소년들에게 바르게 잘 알려줘야 할 역사이지요.

  3. 최종환 2013.05.14 22: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채한범 님께서는 역사에대해서 이해하시고 5.18의 뼈아픈역사를 청소년 들에게 올바로
    일깨어 주기를 희망 하시는 분 같아서 흐믓합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