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세계수영선수권대회 광주유치 기념 전국장애인 수영대회 개최
- 염주체육관, 전국 장애인선수 300여명 참가
(체육진흥과, 613-3690)


 


2019세계수영선수권대회 광주유치를 기념하는 ‘전국장애인수영대회’가

8일 광주광역시 염주수영장에서 열렸다.


 


광주시장애인체육회가 주최하고 광주광역시장애인수영연맹이 주관한 이번 대회는

지난 7월19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확정된 2019세계수영선수권대회의 광주유치를 기념하고

 세계대회의 성공개최를 위한 전국적 홍보와 분위기 확산을 위해 마련됐다.


 


대한장애인수영연맹의 경기주관 아래 진행된 이번 대회는 전국 11개 시도에서

 220명의 선수와 임원 그리고 수영 동호인 300여명이 참가했다.

 


 

 

 

 

 


이날 경기는 지적장애, 지체장애, 시각장애 등 장애유형과 신체손상 정도를 기준으로한 ‘장애인수영 스포츠 등급’에 따라 자유형, 평형, 계영 등 세부종별로 경기가 진행되었고 광주선수단은 39명의 선수가 출전했다.


 


광주시장애인체육회장인 광주광역시장은 대회사를 통해 “민주, 인권, 평화의 도시 광주를 방문해 주신

 장애인선수단을 환영하며, 2015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와 2019세계수영선수권대회가

 성공적으로 치러질 수 있도록 적극적인 관심과 많은 성원을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유치관련 오해와 응답
- 유치과정.행사 개최 의미 등 담아 시민 알권리 확보와 궁금증 해소
(체육진흥과, 613-3510)

 

 

 


세계 3대 메가 스포츠 이벤트 중 하나인 세계수영선수권대회.


202개국 2만여 명(선수, 임원, 기자단)이 참가해 1개월여 동안 열전을 펼치는 전 세계인의 수영축제다.

광주광역시는 지난 7월19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2019년 세계수영선수권대회의 개최도시로 선정됐다. 그동안 차별화된 유치전략을 마련하고 완벽한 실사 등에 광주시민들의 열정적인 유치 열기 등이 힘을 모은 완벽한 조화로 일궈낸 쾌거이다.


이제는 2019세계수영선수권대회가 역대 최고의 대회로 개최될 수 있도록 지금부터 차근차근 체계적으로 준비해 나가야 한다.


이와 관련 시민들께서 2019세계수영선수권대회는 어떻게 치러지고, 예산규모는 어느 정도이며, 궁금한 사항을 문답형식으로 풀어드리고자 한다.

 

 


(문1) 전체예산은 얼마나? 1조원의 예산이 들어가는지?
(답) 1조원은 어불성설이며 광주시가 절약하면 최대 약 850억~900억원이 소요될 것으로 추정된다. 1조원이라고 말하는 항목 중 국비와 시비가 투입되지 않은 선수촌 8억불(8000억원)과 수영훈련센터 1억불(1,000억원)이 있다. 선수촌은 정부 예산이나 시 예산을 투입하는 것이 아니라, 낡은 아파트를 재개발하는 사업비로 전액 민간자본으로 추진하는 것이다. 또한 수영훈련센터는 광주시에서 자금조달(민자 등)하여 2022년까지 건립하는 것으로 돼 있으나 이는 대회 개최와는 직접 관련이 없을 뿐 아니라 기속력 있는 협약이 아니다. 앞으로 광주시에서는 대구육상훈련센터(총 725억원 중 579억원 국비지원)의 사례에 따라 정부지원과 민자사업 등으로 추진하고 어려울 경우 사업추진을 재검토할 것이다. 이와 같은 대회운영과 직접 관련이 없거나 전액 민자로 추진할 사업비(9억불)를 마치 예산사업인 것처럼 호도하여 세계수영대회의 예산이 1조원 이상 소요된다고 말하는 것은 결코 사실이 아니며 또한 바람직하지도 않다.

 

 


(문2) 타 국제대회 대비 국비는 얼마나 되나?
(답) 총 소요사업비 1,149억원 중 개최권료 220억원을 제외하고 나머지 929억원의 30%인 278억원을 국비 지원으로 계상한 것이다. 참고로 국제경기의 경우 보조금 관리에 관한 법에 의거해 시설비는 30%, 운영비는 통상 30%를 지원하고 있다. 수영선수권대회 국비지원액 278억원은 2011대구육상선수권대회 국비지원액 1,737억원의 16%에 불과하며, 2015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국비지원액 2,609억원의 10%, 2014인천아시안게임 국비지원액 5,039억원의 5%에 그친 수준으로 타 국제대회에 비하여 매우 미미한 수준이다.

 

 


(문3) 저렴한 비용으로 대회 개최가 가능한가?
(답) 광주가 대한민국 후보도시로 선정된 배경은 2015하계유니버시아드 개최도시로 u대회 수영장 시설을 100% 활용할 경우 다른 도시에 비해 경제성, 효율성 측면에서 우세하기 때문이었다.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예산규모는 1,149억원으로 2011대구세계육상선수권 대회(3,572억원)의 32%, 2015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8,171억원)의 14%, 2014 인천아시안게임(2조2천9백억원)의 5% 수준에 불과하다. 특히 예산절감 계획으로는 △개최권료를 공식 스폰서로 할 경우 220억 절감(8년간 타이틀 광고권 확보) △예치금 22억원 fina가 조직위에 반환 △국내 항공사 협찬의 경우 선수?임원에 대한 항공료 54억원 등이다. 이를 통해 예산을 절감하면 대회 경비는 850억~900여 억원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되어 저비용 고효율의 경제대회가 될 것이다..

 

 


(문4) 과연 올림픽에 버금가는 대회인가?
(답) 참가규모의 측면에서 보면 대회 규모에 있어 올림픽, 아시안게임, 유니버시아드, 육상 선수권대회 등과 비교해 볼 때 세계수영선수권대회가 최대이다.  특히 2015년 러시아 카잔대회(16회)부터 챔피언십과 마스터스대회가 통합 개최돼 위상과 규모에서 수영대회를 능가하는 대회가 없다. 세계수영선수권대회(챔피언십+마스터스)는 대회기간에 있어서도 여타의 메가스포츠 이벤트보다 우위에 있다. 대회기간은 수영대회가 26일로 가장 길고 이어 올림픽(17일), 아시안게임(16일), 유니버시아드(13일), 육상대회(9일) 등의 순이다. 특히 마스터스 대회 참가자(가족 포함 최소 2만명 이상)는 모든 비용을 자비로 지불이 가능한 경제적 여유가 있는 계층으로 대회 이후 장기간 체류하며 관광, 문화체험 등을 즐기는 경향이 있어 국가 이미지 향상 및 관광수입 증대에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수영은 올림픽 종목 중 ioc 인기스포츠 순위에서도 가장 높고, ioc 스포츠연맹 배당금 순위도 육상, 체조와 함께 그룹 a에 속할 정도로 그 위상이 매우 높다.

 

 


(문5) 정당한 유치였으며, 대회 유치의 효력은 괜찮은 건가?
(답) 세계수영대회가 비정상적이고 불법적인 방법으로 유치된 것처럼 호도하는 것은 매우 안타까운 일이며, 광주선정 및 정부승인 절차는 지난해 2월27일 광주시에서 요청한 이후 대한수영연맹 의결(2012.3.27), 대한체육회 의결(2012.3.27), 문화체육관광부 승인(2012.4.30), 기획재정부 및 문화체육관광부 최종 승인(2012.10.19), 시의회 동의(2012.11.27) 등의 절차를 거쳤다. 이와 함께 지난해 10월19일 대한수영연맹에서 세계수영연맹에서 광주광역시를 2019세계수영선수권대회 대한민국 후보도시로 공식 의향서를 제출한 바 있다.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유치신청서 초안에는 일부 실수가 있었으나 즉각 시정조치했고, 중간본과 최종본에는 정부에서 보증한 원본을 제출해 법적?행정적으로 전혀 하자가 없는 행위로서 대회 유치는 유효하다. 특히 광주시와 fina간에 2019년 대회 개최지 최종확정이후에 협약을 체결하여 그 법적효력은 2019년 대회개최 시까지 유효하며, 앞으로 성공적인 대회개최를 위해 150만 시민의 모든 역량을 결집하여야 할 것이다.

 

 


(문6) 앞으로 유치신청서 내용 변경은 가능한가?
(답) 유치신청서는 신청한 도시가 대회를 유치할 경우 어떻게 하겠다는 도시의 의지와 희망이 담겨 있는 예비적 계획서이다. 확정된 계획이  아니므로 기속력이 없으며 유치되면 국내법 절차에 따라 소정의 절차를 거쳐 정부와 시의회의 동의를 거쳐 구체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따라서 유치신청서에 기재된 사항이라 하더라도 유치확정 이후 fina와 협의를 거쳐 변경할 수 있다. 수영훈련센터는 대회개최와 직접관련 된 시설이 아니며, 대구육상훈련센터(총 725억원 중 579억원 국비지원)의 사례에 따라 정부지원과 민자사업 등으로 추진하고 어려울 경우 사업추진을 재검토할 수 있으며, 구속력 있는 계약이 아니기 때문에 사업 취소도 가능하다. 타 국제대회의 유사사례로


1) 2015 광주u대회
- 육상훈련장을 신설시설에서 개?보수시설로, 양궁장을 개.보수시설에서 신설시설로 fisu와 협의 변경


2) 2014 인천아시안게임
- 아시안게임 주경기장을 당초 민자로 승인 받은 후, 국비지원없이 전액 시비로 사업계획 변경 승인 후 다시 국비지원을 받는 것으로 사업계획을 재변경하여 2,778억원의 재정부담 가중
- 선수단 수송.숙박비 부담을 유치당시 15,000여명에서 스포츠 약소국 중심의 2,025명 수준으로 줄이는데 아시아 올림픽 평의회와 합의

 

 


(문7) 앞으로 수영대회 준비는 어떻게 하나?
(답) 세계수영선수권대회는 올림픽과 월드컵에 이은 세계 3대 메가 이벤트 중의 하나로 1973년에 첫 대회를 시작한 이래 40년의 역사를 자랑하고 있다. 막대한 경제적 효과뿐만 아니라 도시브랜드 가치 상승, 국제도시로서의 도약이 기대되는 대회다. 스포츠 강국 대열에 올랐다고 자부하는 우리나라에서 한 차례도 치러보지 못한 세계대회인지라 대한민국 체육계의 숙원이었다. 따라서 성공적인 대회개최를 위해서 체계적인 준비를 해가야 한다. 우선은 현재의 ‘2019세계수영선수권대회유치위원회’는 대회 유치라는 목적을 달성한 만큼 내년 2014년 1월까지 청산절차를 받게 된다. 개최확정 후 1년 이내에 ‘2019세계수영선수권대회조직위원회’를 구성하도록 되어 있어 내년 상반기 중으로 대회 조직위원회를 구성하고,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지원을 위한 ‘국제경기대회 지원법’도 내년 상반기 중에 개정을 추진할 계획이다.

 

 


(문8) 예산증액에 대해 사전공개가 어려웠던 이유는?
(답)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예산은 시의회를 통해 공개를 했지만 전체 예산 중에서 ‘개최권료 2천만 달러’는 공개하지 않았다. 증액예산에 포함된 개최권료는 유치경쟁을 펼치고 있는 도시 간에 고도의 전략사항이자, 극비 사항이다. 따라서 우리 광주뿐 아니라 다른 경쟁 도시들도 개최권료를 극비사항으로 취급한다. 현재까지 유치 경쟁도시였던 헝가리 부다페스트의 개최권료가 얼마였는지 알려지지 않았을 정도이다. 하지만 이 또한 타이틀 광고권 판매를 통한 스폰서쉽 체결 시 광주의 부담이 되지 않기 때문에 궁극적으로 예산절감이 가능하다.
당초 635억원이었던 예산이 개최권료(2,000만불, 220억원)와 예치금(200만불, 22억원), 마스터즈대회 운영비(70억원), 추가 종목인 하이다이빙 운영 및 시설비(43억원), 그리고 6년간의 물가상승률(3.5%, 181억원) 등 총 514억원이 증가한 1,149억원이다. 참고로 수영개최권료는 2015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 대회 개최권료(2,000만유로)보다 적은 금액이다.

 

 


(문9) 대회유치가 손쉽게 이뤄진 것 같은데?
(답) 지난 2년여 동안 대회유치를 위해 정성과 마음을 다한 전방위 스포츠 외교로 어렵게만 느껴졌던 유치전에서 성공할 수 있었다. 작은 지방도시 광주가 쟁쟁한 수도급 도시들(중국 심천, 일본 동경, 아랍에미레이트 아부다비, 헝가리 부다페스트 등)을 제치고 유치에 성공할 수 있었다. 특히 스페인(2013), 러시아(2015), 멕시코(2017)의 개최 흐름상 2019년은 아시아가 개최하는 것이 맞지만 가장 큰 고민은 일본과 중국의 유치추진 여부였다. 냉엄한 국제사회 관계를 볼 때 천만이 넘는 일본(동경)과 중국(심천)이 유치전에 뛰어들 경우, 개최권료 및 강한 조건을 제안할 가능성이 있었다. 이럴 경우 재정여건이 불리한 광주로서는 엄청난 어려움이 예상되었기 때문에 이 문제 해결에 집중적으로 노력과 공을 들였다.2012년 3월 유럽출장 중 극비리에 중국에 들러 최대 난관이었던 중국을 사실상 양보하도록 설득작업을 시도하여 결과적으로 중국이 방향을 선회토록 하였으며, 일본 또한 광주의 적극적인 유치활동을 지켜보며 ‘사실상 유치 포기 선언(일본 니칸 스포츠 3.25字보도)’을 함으로써 대륙별 순환에서 아시아 쿼터의 이점을 활용할 수 있는 여건이 조성되었다. 이점이 유치 성공의 1차 핵심이었다.


≪일본 유치 포기(일본 니칸 스포츠 3.25字보도)≫
◈ 日本水連19年世界選手?の東京招致?念》
日本水連が2019年世界選手?の東京招致を?念したことが25日、?係者の話で分かった。
?際水連(fina)への正式立候補期限は4月4日だった。19年は韓?の光州が優位な情勢であ
ることや、20年夏季五輪の東京招致が失敗した場合に?場のめどが立たないことが理由という。
⇒ 일본수영연맹 2019년 세계수영선수권대회 도쿄 유치 포기
일본수영연맹은 2019년 세계수영선수권대회의 도쿄유치를 포기한 사실을 25일 밝힘.
2019년은 한국의 광주가 우위인 상황이라는 점과 2020년 하계올림픽 유치경쟁
에도 뛰어든 도쿄가 올림픽 유치에 실패했을 때 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치를 경기장
준비 계획이 없다는 점을 이유로 포기
또한, 우리 광주가 강운태 시장을 중심으로 국회의원(3명), 시의원(16명), 대한체육회, 대한수영연맹, 각계 시민대표 등으로 구성된 유치위원회를 빠르게 꾸리고 현지 유치활동을 펼쳤던 것도 유효했다. 헝가리 부다페스트는 수상을 필두로 정부 각료 및 시, 체육회 등 대규모로 사실상 국가대표급으로 구성하여 유치경쟁에서 고군분투했다. 이러한 노력들이 있어 헝가리 부다페스트와 최종 경쟁을 통해 2019세계수영선수권대회 유치에 성공할 수 있었다.

 

 


(문10) 세계수영선수권대회 규모와 효과는?
(답) 통상 세계수영대회는 국가대표가 참가하는 챔피언십과 은퇴한 선수들이 개인자격으로 참여하는 마스터즈대회로 나눠진다. 그동안 분리해서 치러왔던 두 대회를 2015년부터는 통합해서 치르게 되고, 2019년 광주대회도 통합 이후에 치러지게 된다.대회기간은 챔피언십 16일, 마스터즈는 10일로 200여개국 2만여명이 약 1개월 동안 치러지게 된다. 대회종목은 경영, 다이빙, 수구, 싱크로나이즈, 오픈워터 등 5개 종목이다. 특히, 마스터즈대회는 교통, 숙박비 등 체류비용 일체를 참가자 본인이 부담하게 된다. 미국과 유럽 등 비교적 재력이 있는 선수들이 참가하는데, 자가용 비행기를 타고 오는 이들도 많다. 본질적으로 돈 안 되는 여타의 국제행사와는 분명 다르다. 국가 간 경쟁이 주가 되는 챔피언십으로 광주를 전 세계에 알리고, 마스터대회를 통해서는 수익을 극대화할 수 있다. 결론적으로, 2019년 7월 한 달 동안 광주에는 전 세계 202개 회원국에서 선수단과 기자, 운영인력 2만명이 모이게 되며, 외국인 5만명 등 20만명 정도가 광주를 찾게 된다.또한, 전 세계 10억명이 tv 중계를 실시간으로 시청하고, 미디어노출 효과만 45억명에 이를 정도이다. 광주발전연구원의 분석에 따르면, 경제유발 효과 2조4천억원(광주 1조4천억원), 부가가치유발 효과 1조원(광주 6천5백억원), 고용유발 효과 2만4천명(광주 1만8천여명)에 이를 것으로 내다보고 있는데, 이는 자동차 334만대를 파는 것과 같은 경제효과라고 할 수 있다.여기에 포함되지 않는 미디어노출 가치는 ‘2011년 상하이 대회’와 ‘2009년 로마대회’의 방송가치 추정치가 각각 약 18조원과 14.5조원이었던 것을 고려해볼 때, 2019년 광주대회의 경제적 효과는 상상을 초월할 것이다.이러한 경제적 효과와 함께 스포츠 강국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이고, 국제도시로서의 광주의 이미지와 도시 브랜드 가치 상승은 실로 엄청나다고 할 것이다.


※실제로 2002년 한.일 월드컵은 대한민국의 인지도를 3% 상승시켰고 국내기업들의 이미지 제고 효과를 100조원 이상 거둔 것으로 분석된 바 있다.

 

 


(문11) 보증서를 위조로 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유치했다는데?
(답) ‘정부보증서 위조’를 통해 대회를 유치했다는 것은 사실과 다르다. 정부보증서 위조와 수영대회 유치는 전혀 관계가 없다. 엄밀하게 따져보면 1차 초안을 세계수영연맹(fina)에 제출하며 보증서를 ‘편지형식’으로 바꾸는 과정에서 빚어진 착오였다. ‘의도된 부정’이 아닌 잠깐 동안 발생했던 ‘단순 착오’였을 뿐이다. 국무총리와 문화부장관의 보증서를 국제수영연맹(fina)에 3차례 제출하면서 1차 초안을 임의로 수정해서 제출했고, 이후 총리실의 지적을 받고 즉시 수정했고, 중간본인 2차, 최종본인 3차는 당초 원본을 제출했다. 당시에는 정부에서도 문제 삼지 않았었다.무엇보다도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유치는 ‘광주’만의 작품이 아닌 대한민국 정부와 체육계의 공동작품이었다. 광주시는 지난 2년여 동안 법적.행정적 절차를 따라 유치활동을 펼쳐왔다.

 

 


우선, 지난해에 대한수영연맹(2월)과 대한체육회(3월)의 의결을 거쳐서 4월에 문화체육관광부의 승인을 거쳤다. 기획재정부에서 예비타당성조사를 통해 경제성이 매우 높다는 결과를 얻었고, 지난해 10월에는 기획재정부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최종승인을 했다. 올해 4월초 유치신청서 1차 초안을 국제수영연맹에 제출하는 과정에서 국무총리와 문화관광체육부 장관의 ‘정부보증서’를 첨부했는데, 이 과정에서 정부보증서의 내용을 서한문형식으로 바꾸어 제출하면서 착오로 가필한 것이다. 1차 초안의 정부보증서 내용이 수정되었음을 먼저 안 것은 총리실이었다. 올해 4월말 총리실에서 이 사실을 지적하고 감사까지 벌였다. 광주시는 즉각 국무총리와 문화관광체육부 장관의 서명이 된 보증서 원본을 다시 첨부하여 2차 유치신청서를 국제수영연맹에 제출했다. 광주시는 실수를 즉각 바로잡고 정부에 사과를 했고 국제수영연맹도 문제 삼지 않았다. 정부에도 마찬가지였다. 올해 6월 17일 3차 최종유치신청서를 제출할 때에도 위조되지 않은 원본을 첨부해 제출했다. 정부는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유치의 전 과정을 광주시와 함께하며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광주시가 유치과정에서 불법행위가 있었다면 대회유치는 불가능했을 것이란 점, 이런 논란에도 불구하고 국제수영연맹은 여전히 ‘광주’의 손을 들어주고 있다는 점을 상기해봐야 할 것이다. 그 누구도 하지 못한 쾌거를 우리 광주가 해낸 것이다. 대회 유치는 광주의 영광일 뿐만 아니라 우리 국민 모두의 기쁨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광주광역시

2019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 대한 진실과 오해를 직접 설명해드립니다.

아래 동영상을 클릭하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9년 제 18회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유치성공경과 보고회

광주광역시 공식 블로그(광주랑)기자단 나현철입니다~^ㅡ^

오늘은  2013. 7. 30 14:00에 김대중 컨벤션 센터에서 유치위원 등 시의원, 지역원로, 시민사회단체대표 체육관계자 등 400여명이 참석한 2019년 제 18회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유치성공경과보고회에 다녀 왔습니다.

     [2019년 제 18회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유치성공경과 보고회는 식전 행사로 얼쑤의 공연으로 시작      되       었습니다.

          얼쑤의 북소리가 실내에 쿵쾅하고 울려퍼지네요.

        특히 물을 머금은 북을 시원스레 치는 모습이 인상적이네요.

        작년 2012 광주세계아리랑축전때 불을 머금은 북을 두드리는 모습이 기억에 남았는데, 이번에는 물을           머금은 북을  치는소리가 유치성공의 흥을 돋우는 소리처럼 들렸습니다.


  개회 및 주요내빈을 소개하시는 사회자 서화진씨 입니다.


강운태 광주광역시장님의 유치위원장이신 이기흥씨께 감사패 수여가 있었습니다.

시장님과 함께 기념사진

광주는 2015 하계유니버시아드 개최도시로 U대회 수영장 시설이 국제규격에 적합하고, 이 시설을 활용하므로

가장 경제적이고 효율적이면서 파급효과가 극대화되는 저비용 고효율의 스포츠대회로 운영하고

챔피언십과 마스터즈 통합 개최되어 홍보효과와 고용창출을 포함한 많은 경제적 효과가 기대된다. 







신고
Posted by 나현철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 7월 30일(화) 2019세계수영선수권대회 광주 유치성공 경과보고회가 김대중컨벤션센터 컨벤션홀 4층에서 개최되었습니다. 이번 행사에는 지역 원로를 비롯하여 시민사회단체, 체육관계자 등 각계각층 400여명의 유치위원들이 참석했답니다.

 

 

 

 

1부에서는 식전행사인 극단 얼쑤의 타악공연을 시작으로 개회, 국민의례, 추진경과 보고, 영상상영이 진행되고 대회유치위원장인 강운태 시장과 이기흥 대한수영연맹회장의 인사말에 이어 조호권 광주시의회 의장의 축사 순으로 진행되었습니다.
2부는 유치위원들의 성공개최 준비 다짐결의대회, 리셉션 순으로 열리며, 축하 리셉션에서는 시립국극단의 공연과 위원들간 환담이 이어졌는데요~

 

 

 

 

2019 세계수영선수권대회는 월드컵, 육상대회와 함께 단일종목 세계 3대 메가 이벤트로, 개최도시인 광주가 세계로 뻗어 나갈 수 있는 중대한 분수령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합니다.

 

 

 

 

행사에 앞서 2019세계수영선수권대회 광주유치성공을 축하하는 영상과 함께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유치위원회 사무국장의 경과보고가 있었습니다. 광주선정 및 정부승인, 유치신청서 초안제출, 실사단 방문, 유치신청서 최종본 제출과정, 최종 유치경쟁도시(광주, 헝가리 부다페스트), 유치단 구성 및 현지활동에 이르기까지 유치과정을 보고 했답니다.

 

 

 

다음순서는 강운태 광주광역시장님과 이기흥 유치위원장님의 감사패 수여가 있었습니다.

 

 

 

 

강운태 광주광역시장이 유치위원장 이기흥님께 감사패를 수여하는 모습입니다.

 

 

 

 

 

집행위원장인 강운태 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유치위원을 비롯, 150만 광주시민과 그동안 대회 유치를 위해 노력해준 모든 분들께 감사의 뜻을 전하고 향후 성공개최를 위해 힘을 모아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아울러 유치위원들은 성공개최 다짐대회에서 2019세계수영선수권대회 성공개최를 위해 적극적인 지지와 성원을 약속하고, 유치열기를 전국으로 확산시켜 시민은 물론 전 국민의 적극적인 지지를 유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광주광역시 관계자는 “2019년 대회를 202개 회원국 전체가 참여해 함께 기쁨을 나누는 새로운 유형의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장으로 마련하기 위해 앞으로 대회지원 관련 법제정과 재정지원, 선수촌 마련, 경기장 시설 확충 등 철저한 준비를 통해 최고의 대회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aygj.com 나현철 2013.07.31 16: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빠르시네요.저도 어제 여기 찎었는데~ 포스팅은 오늘 저녁쯤 해야할것 같네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