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광주세계대학배드민턴선수권대회

 

자원봉사자 이영송(영어, 셔틀프렌즈) 인터뷰

 

 

1. 어떤 계기로 봉사활동을 시작하였나.

- 영어자원봉사자 모집을 보고 지원하여, 외국사람과 인터뷰를 진행하였고 자격을 받았다. 한국을 찾는 외국인들이 언어 때문에 불편해 하는 것이 안타까웠다.

 

2. 어떤 자원봉사를 하였나.

- 염주체육관에 상주하면서 주로 영어를 필요로 하는 스텝, 선수들을 안내하였으며 불편한 사항을 듣고 해결할 수 있도록 노력하였다.

 

- 일본말도 조금 할 줄 알아서 일본인들의 안내도 하였는데, 일본인들은 내가 하는 말을 정확하게 수정해 주고, 미소와 친절을 잃지 않는 것을 보면서 오히려 감사하기도 했다.

 

- 스리랑카 선수단이 기억에 남는데, 자유분방하면서 확실한 의사표현을 하는 것을 보고 대단하다고 생각했다.

 

 

3. 이 기관은 어떻게 아시게 되었는지.

- 남구신문에서 영어자원봉사 모집을 알게 되었고, 2015광주하계유대회 조직위원회를 통하여 컨택이 되었고, 조선대학교에서 영어시험(인터뷰)을 통하여 봉사를 하게 되었다.

 

4. 봉사활동을 하면서 느낀 보람은.

- 한국에 대하여, 그리고 광주에 대하여 어떻게 하면 보다 잘 설명할 수 있을까를 생각했으며, 스웨덴 사람이 “자기나라보다 더 기후가 좋다”고 말했을 때 우리나라에 대하여 고맙게 생각이 들었다. 스웨덴에서 온 부위원장으로 기억한다.

 

5. 자원봉사를 하면서 힘든 점은.

- 영어 하나로만 봉사를 하는 것에 한계를 느꼈고, 중국어라든가 한 가지 더 외국어를 해야겠다.

 

 

6. 자신에게 자원봉사란.

- 우리나라를 타국에 PR하는 것이다. 한국의 홍보대사라는 생각으로 상당히 중요함을 느꼈고, 이미지 전달을 위하여 더욱 노력하겠다. 자원봉사란 자신을 수양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7. 자원봉사를 하면서 얻을 수 있는 점은.

- 각개국 선수들의 행동과 그 사람들의 친절, 그리고 서로 교류(소통)된 점이다.

 

8. 자원봉사를 하면서 주로 관심을 가진 점은.

- 광주는 민주,인권,평화의 도시인 만큼 자부심을 가지고 서울보다 살기 좋은 광주를 알리려 노력했다.

 

9. 친해진 사람이 있는가.

- 스리랑카 사람들과 친해졌다. 참으로 명랑한 사람들이었다. 그리고 로저 요한슨(스웨덴), 엘리스 오델(영국)의 친절함이 기억에 남는다.

 

10. 좌우명은 무엇인가.

- 법정 스님의 <무소유>다. 꾸미지 않고, 더하지도 말고, 있는 그대로 삶을 살고 싶다.

 

 

시인, 포토페이저 김을현.

 

신고
Posted by 김을현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2 광주 세계대학배드민턴선수권대회


국 혼합단체전 "우승"



<2012광주 세계대학 배드민턴선수권대회 혼합단체전 시상식 모습> 


대회 3일째을 맞이하는 2012광주 세계대학생 배드민턴 선수대회의 열기가 점점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8일(수) 혼합단체전 4강전과 결승전이 염주체육관에서 열렸습니다.


한국은  4강전에서 대만을 상대로 3-0으로 이기고 결승에에 진출하였고, 일본을 상대로 3-0 으로 이기고 올라온 중국마저 결승전에서 3-0으로 가겹게 격파하며 우승으로 차지 했습니다. 지난해 대회,  혼합단체전 4위를 올랐던 한국은 이 대회 혼합단체전에서 우승한 것은 처음이라고 합니다.


이용대(경기대)는 1경기 혼합복식에서 김소영(20·인천대)과 콤비를 이뤄 중국의 숭쫑야오-야오쉐조를 2-0(21-12, 21-10)으로 꺾었습니다. 2경기 남자단식에서 이동근(22·한체대)이 1시간24분의 대접전 끝에 2-1(9-21, 21-19, 22-20)로 역전승을 거두자, 이용대는 3경기 남자복식에 김기정(22·원광대)과 함께 출전해 리건-웬카이조를 2-0(21-8, 21-8)로 가볍게 제압하고 한국을 우승시켰습니다.


단체전 경기는 끝났고, 남.녀 개인전과 복식 경기가 9일(목) 부터 11(일) 까지 염주체육관 빛고을 체육관에서 치러지게 됩니다. 



이진기ⓒjingi1967@gmail.com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2광주 세계대학 배드민턴 선수권대회 대회모습

12th World University Badminton Championship


11월7일(수) 대회 2일째 경기모습


2012 광주 세계대학 배드민턴 선수권대회가 열리고 있는 광주 염주체육관... 많은 시민과 학생들의 뜨거운 응원속에 열리고 있습니다. 강운태 시장은 7일 경기장을 찾아 한국선수들의 경기를 관람했습니다. 


한국은 첫 번째 혼합복식에 이용대(삼성전기)-김소영(인천대) 조를 내세웠습니다. 대학생(경기대) 신분으로 이번 대회에 나선 이용대는 김소영과 호흡을 맞춰 바딤 노보셀로프-다리아 쥬르바 조를 2-0(21-10 21-9)으로 가볍게 누르고, 남,녀 단식에 이동근(한체대)과 김소연(인천대)을 내세워 경기를 승리로 마무리했습니다.

이동근은 스테판 야로슬라세프를 2-0으로, 김소연은 율리아 자폴스카야를 2-0으로 가볍게 따돌렸습니다.

한국은 8일 오전 9시 한국 배드민턴 간판스타 이용대선수가 출전하는 가운데 D조 1위 대만과 4강전을 치르게 됩니다.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응원해 주십시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무한상사 2012.11.08 15: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경기 보여주셔서 감사합니다 ^^ 선수단 여러분~ 모두 화이팅 하십쇼!ㅎㅎ

  2. 라일락향기 2012.11.08 15: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갑니다!

  3. 연두콩 2012.11.08 15: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기 하는 모습이 너무 멋있네요 >ㅅ<!!

  4. 랄라랜드 2012.11.08 16: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쌰으쌰~ 모두들 힘내십시오!ㅎㅎ

  5. 바이린 2012.11.08 17: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점프력 대단하네요~ 역쉬 이용대선수가 젤 멋져용 *^^*

2012광주 세계대학 배드민턴 선수권대회

12th World University Badminton Championship

광주 염주체육관과 빛고을체육관.

2012. 11.6~11.11





세계대학 배드민턴 큰 축제, 2012광주 배드민턴 선수권대회가 11월6일(화) 개회식을 시작으로 11월10일(토)까지 염주체육관과 빛고을체육관에서 열리게됩니다.  20여개국 200여명의 선수들이 출천하는 이 대회는 단체전/개인전  남,여 단신/복식,혼합복식 경기로 으로 치려지게 됩니다.


비가내리는  쌀쌀한 날씨속에서도 먼저 입국한 선수들은 연습에 구슬땀을 흘렸습니다. 사진은 11월4일(일) 오후 선수들의 연습경기 모습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너랑나랑 2012.11.05 09: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두들~ 최상의 컨디션으로 멋진 경기 하시길 바랍니다 ^^

  2. 파파라치 2012.11.05 09: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두! 화이팅 입니다 !!ㅋ

  3. 무한상사 2012.11.05 09: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갑니다.

  4. 하늘날자 2012.11.05 16: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상없이~ 좋은 경기 보여주셔음 좋겠어요 !ㅎ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