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상무지구에 위치한 무각사에는 문화공간으로 로터스 북까페와 로터스 갤러리, 전통찻집 

사랑채가 있습니다. 그 중에서 이번에는 로터스 갤러리를 소개하려고 합니다 ^^


로터스 갤러리는 무료 전시를 하고 있는데요. 

무각사나 로터스 북까페에 들렸다가도 가볍게 전시를 볼 수 있는 공간으로 사람들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는 곳이기도 합니다.





무각사에 들어서면 오른편에 불교회관과 로터스 문화관이라고 적힌 통유리의 3층 건물에 눈에 

들어옵니다. 

2, 3층은 지난주에 소개해드렸던 무각사 템플 스테이로 사용되는 곳이고요, 1층은 불교회관과 

로터스갤러리, 로터스 북까페로 이루어져있습니다. 





로터스 갤러리의 이번 전시는 제2회 신인작가 기획전입니다. 

'젊은 시선, 빛나는 정신을 보다'라는 주제로 여섯명의 작가의 전시가 2주에 한번씩 열립니다. 

제가 다녀온 전시는 이번 기획전의 첫번째 작가인 '엄기준'작가의 회화전시였습니다. 


6월 2일부터 6월 15일까지의 2주간은 엄기준 작가의 전시고, 다음 2주간은 이세현, 김경란, 려은, 노여운, 이조흠 작가의 순서로 전시가 계속됩니다.





엄기준 작가는 2012년 무등미술대전 양화부분에서 대상을 수상한 작가로서, 광주에서는 유명한 

작가입니다.

서울과 광주에서 4번의 개인전을 하기도 했으며, 셀 수 없이 많은 기획 및 그룹전을 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





이번 전시는 "IF AND SOMEWHERE" 이라는 주제로 문명의 바다에 표류된 DOROTHY를 표현한

작품들로 구성이 되어있었습니다. 


엄기준 작가는 급진적이고 무분별하게 이뤄지고 있는 다원화된 현대사회를 문명의 바다로 표현

하고 생성과 소멸의 과정을 끊임없이 반복되어 현대사회에서 표류하고 있는 주체를 'DOROTHY'로 

보여주고자 했다고 하는데요 ^^ 





두 딸과 어머니가 전시를 보러 온 모습이 참 다정합니다. 

장소가 무각사인 만큼 가족의 주말 나들이로도 손색이 없는 로터스 갤러리 모습입니다. 

작가님도 상주해계셨는데요. 제가 방문한 날이 주말이라서 그랬을지도 모르겠습니다 ^^





팝아트 느낌의 이 작품은 뉴욕의 자유의 여신상이 마치 침몰되는 것 같은 느낌인데요.

미국에서 영감을 받아서  문명사회에서 우리가 소비하는 것들이 만들어지고 버려지는 과정을 표현한 작품이라고 합니다. 





작품에 등장하는 'DOROTHY'라는 여리고 약한 꼬마아이는 실존이 아닌 허상의 대상으로써 문명의 바다를 표류하듯, 혹은 유영하듯 다양성을 만나는데요. 생성과 소멸 과정 중에 있는 문명의 바다를 홀로 표류하는 현대인의 모습 혹은 자신의 모습일지도 모른다는 게 작가의 설명입니다. 


그리고 어딘가에서 계속 생성과 소멸, 창조와 파괴를 반복하는 도시 속에서 DOROTHY의 표류가

언제 끝날지 아무도 모른다는 말이 가슴에 와 닿았는데요. 


이러한 시대에 살고 있다는 현실이 가슴아프게도 느껴지는 전시였습니다. 


우리가 살아가는 한 생성과 소멸은 피할 수 없는 현실일테지만, 다양화 되고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현대 사회에서 자신을 잃지 않고 표류 보다는 개척하는 삶의 주체가 되어서 살아가는 것이 중요할 것 같습니다 ^^


많은 것을 생각하게 해주는 전시, 다음 전시 작가인 이세현 님의 작품들도 궁금해지는데요. 


이번 주말에도 로터스 갤러리에 가봐야겠습니다 ^^





문의 : 062)383-0070

주소 : 광주광역시 서구 치평동 1 로터스 문화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광주광역시 서구 광천동 | 무각사LOTUS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인생은 연극이다. 막과장이 바뀔때 무대의 조명이 꺼진 상태에서 어둠속에서 새로운 무대가 준비되는 순간이 암전이다.

조명이 막 꺼진 상태에서 새로운 조명이 켜지기 전 까지가 빛과 어둠이 만들어 주는 세상에 대해 촉수가 가장 예민해지는 시간이다.

그 어둠속에서 긴장과 기대가 존재하는 시간만큼 예술을 통한 환희도 크다.

그 암전의 순간을 즐기는 마음으로 미디어아티스트들이 펼치는 무대를 맘껏 즐기시기 바랍니다.

2013.5.7(화). 18:00 암전의 순간전 오픈식이 있었습니다.

암전의 순간전 전시기간은 2013년 5월 7일(화) 부터 5월 16일(목)일 까지 입니다.

많은 관심과 관전 바랍니다. 

 

오프닝은  템퍼러리(음악그룹)의 축하공연으로 시작 되었습니다.

Fly me to the moon 외 3곡을 불렀습니다. 사랑은 은하수 다방에서...,설레임?, L.O.V.E (3곡중 2곡은 제 미니홈피 배경음악이네요.)

인사말 하시는 광주문화재단 노성대 대표이사님

내빈으로 참가하신 김영집 시민특별보좌관

내빈으로 참가하신 이병훈 전 아시아문화중심도시 추진단장님

내빈으로 참가하신 이이남 미디어아티스트 작가님 

내빈으로 참가하신 황영성 광주시립미술관장님

참여작가 소개가 이뤄줬는데요. 

진시영 · 박상화 · 권승찬 · 정운학 · 이조흠 · 설정환 작가 , 스톤헨지의 이성웅 작가, ALTER EGO SOUND 노유승 작가님

오프닝 및 전시를 보러오신 시민들

오프닝 및 전시를 보러오신 시민들

미디어 큐브 338에서 암전의 순간전을 관람 하시는 시민들















나현철 (2기 SNS 서포터즈, 4기 블로그 기자단)

https://www.facebook.com/hyeoncheoln

더 많은 사진을 보실려면 클릭하세요.(https://www.facebook.com/media/set/?set=a.456702297745703.1073741865.100002178095784&type=3)

신고
Posted by 나현철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시아문화전당 공사 현장쪽을 지나가다보면, 멋지게 생긴 컨테이너박스 건물이 있습니다.
항상 여기가 뭐하는 곳인지 한 번 가보려고 했는데, 드디어 들어갔습니다.
때마침 멋진 행사가 기획 중에 있었습니다. 이름하여 '광주인사이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쿤스트할레 광주 외관입니다. 현재 이 지역은 한창 공사중인데요. 그 옆에 이렇게 멋진 컨테이너박스와
펜스를 설치해서 공사장 속에 묘한 매력의 전시관이 탄생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부입니다. 1층은 영화상영이나 행사를 진행할 수 있게끔 멋지게 꾸며놨습니다. bar와 옆에 사무실이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층은 현재 갤러리 처럼 운영되고 있네요. 기획전이 진행중에 있습니다. 4명의 젊은 광주 작가의 작품이
전시되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조흠, 김명우,홍원철씨의 작품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장원석씨 작품입니다.

젊은 작가들답게 재미있는 작품들이 많네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시장 밖으로 공사크레인이 보입니다. 이곳에 있으면 공사 한 복판에서 작품과 함께 할 수 있는
재미난 경험을 할 수 있습니다. 이런게 정말 예술이라는 생각을 해봅니다. 예술은 삶과 동떨어진 것이
아닌 삶 속에 존재한다고 생각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시장 밖의 펜스입니다. 거대한 공사크레인과 펜스가 절묘한 조화를 이루고 있지 않나요? ^^

이번 광주인사이드는 11월 19일부터 12월 16일까지 열립니다.
미술 전시는 계속 열리고,
12월 3일 금요일 7시에는 미술가들과 관련자들이 '오픈토크'라는 프로그램을 진행합니다.
12월 18일 토요일 5시에는 벼룩시장이 열립니다.

이곳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8시까지 개장합니다. 입장료는 없으며 편하게 들리시면 됩니다. ^^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노제영 2010.11.29 08: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입장료가 없다니 헤헤~~ 꼭 한번 가서 눈 호강 시켜줘야습니다 ㅎㅎ

    • 에디터 쏭 2010.11.29 09: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입장료가 없으니 편하게 들르셔도 되요~! 네이버 블로그하시네요?
      이웃 신청해야겠어요. ㅎㅎ

  2. 레니아 2010.11.29 09: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네요~ ~ 무료라니 더더욱 ㅋ
    한번 가봐야겠어요 ㅋ

  3. MODEL 2010.11.29 09: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컨테이너박스라스 무심코 지나간 적이 많았는데... ^^ 좋은 정보네요 ^^

  4. 김원 2010.11.29 10: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한가할때 잠깐잠깐씩 들릴 수 있는 공간이 생겼네요!!~~
    꼭 가봐야겠어용^^

  5. Favicon of http://zenkahn.tistory.com 석주재 2010.11.29 15: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 번 가봤는데 겉모습과는 많이 달랐습니다.
    자주 놀러 가셔도 좋을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모처럼 시내로 그림 구경하러 나갔습니다. 때마침 막 시작된 재밌는 전시가 있어서 소개합니다. 'POP', 제목에서 알 수 있듯이 팝아트에 관한 것이려니 하고 들어갔습니다다. 시립미술관에서 기획한 전시는 매번 느끼는 거지만 전시 기간이 상당히 긴 편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알중2, 이진상

팝아트의 장점은 역시 친숙하다는 것인 것 같습니다.  익숙한 것들이 재밌게 다가옵니다. 너무나 익숙하기에 내가 그것이 되고 그것이 내가 되는 듯한 느낌이 들죠.

한 번도 마셔본 적이 없는 '앱솔루트 보드카'이지만 내가 병 속에 빠져든 듯한 기분이 절로 듭니다.

그러나 만화 캐릭터이기에 술 독에 빠져있는 것이 자연스럽고 '이 정도는 뭐' 라는 생각이 들 정도로 가벼움을 선사한다.

어제 오늘 주구장창 술독에 빠져 살면서도 또 다시 술을 찾고 있는 누군가의 모습 혹은 나의 모습이지 않을까요?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酒의 힘, 이진상


이 작품은 앞 작품보다 더 재밌게 다가왔습니다.. 쿵푸팬더를 떠나서 제목이 참 다중적으로 해석되었기 때문이다.

술로써 - '酒', 주님으로서 - '주'.

주의 힘은 대단하죠. 술에 취하면 내가 술을 마시는 건지, 술이 나를 마시는 건지...

술을 마시는 그 순간만큼은 그 무엇이 다 될 수 있죠... 술을 마시고 쿵푸팬더가 되는 사람은 그 얼마나 많던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Dorothy, 김혜진


뾰로통한 얼굴이라고 해야하나 당당한 얼굴이라고 해야하나. 처음 봤을 때 표정이 참 인상적이었습니다.

하늘을 나는, 그것도 멋진 옷을 입고. 숱한 소녀들이 꿈꾸는 모습이 아니었을까요? 그리고 그것을 따라했겠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Connection n016, 이조흠


내 앞에 있는 것은 무엇인가. 지금 내가 바라보고 있는 것은 무엇인가. 작가는 질문을 던지는 듯 합니다.

작가는 여러가지 캐릭터를 눈 앞에 내세웠지만, 우리 사회를 바라보면 똑같은 교복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똑같은 생각, 똑같은 성냥갑 아파트, 똑같은 상표, 비슷비슷한 가게들, 비슷비슷하고 똑같은 세상 속에서 자기 목소리를 펼치려는 소수의 목소리와 얼굴들.

점점 괴물이 되어가는 세상. 그러나 그림 속의 움츠려들지 않는 뒷모습을 통해 희망을 발견해 봅니다.



확대


Social no5, 이조흠

깜짝 놀란 작품이었습니다.

차 안에 설치하는 태양광을 받아 움직이는 소품이 이렇게 모여서 다 함께 고개를 끄덕이다니...!!

직접 불빛 조절을 하면서 빛의 세기를 조절하여 움직임의 강약을 실험할 수 있었습니다. 군대의 느낌도 나기도 했고 참 재밌었습니다. 질서정연함을 원하는 세상, 비슷한 사람을 만들어 내는 세상...

위의 소품이 고개를 그나마 좌우로 흔드는 것이 위안이 됩니다. no~ no~ no~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는 감기에 걸리지 않았는데 감기약을 먹는다, 김혁


예술에서 명품 이미지를 이용해 표현하는 게 이제는 조금은 식상하게 느껴질 정도입니다.(하지만 현실 사회에서 명품의 가치는 점점 높아지는 듯 하다. )

제목이 특히 와닿았는데, 그것을 조금 제 식대로 표현하자면 '나는 명품을 사고 싶지 않았는데 명품을 산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렇지!! 그는 항상 영화 속에서 신속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Are you a Joker, 김혁


영웅은 희대의 악이 있어야 탄생하는 법.  영웅과 악은 동전의 양면, 지키려는 자와 파괴하려는 자.  무엇을 지키고 무엇을 파괴하는가? 무엇이 악이고 선인지 그 구분이 불필요할 만큼 불분명한 세상...

그의 광기가 부러울 때가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딸들을 데리고 미술관에 온 어머니로 보입니다. 참 보기 좋았습니다. ^^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ayhk.tistory.com/ 아이미슈 2009.12.07 16: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 다른작가임에도 비슷한 느낌이 드는건 저만 느끼는 걸까요?
    좋은 그림 잘 보고 갑니다.

  2. niceyou 2009.12.07 17: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귀엽네요 아이들이 좋아하겠어요

  3. Favicon of http://indianabobs.com 인디아나밥스 2009.12.07 20: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립미술관 금남로분관이 있었군요.^^
    처음 알았습니다. 역시 젊은 예술가분의 작품이라 그런지 톡톡 튀고
    재미있는것 같습니다.

    • 에디터 쏭 2009.12.08 17: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그렇죠? ^^ 금남로분관, 상록분관까지.. 시립미술관 본관 말고도
      이렇게 있답니다. 시내가 접근성이 가장 좋긴 한 것 같아요.

  4. Favicon of http://blogihwa.tistory.com 怡和 2009.12.07 21: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미술관에서 보던 그림이 아닌 좀 색다른 작품들이네요.
    재미난 발상이 보기 좋습니다.^^

  5. Favicon of http://politicalpr.tistory.com baezzang 2009.12.08 09: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팝아트와 재치와 위트가 있는 예술품입니다.
    쏭님의 해설까지 덧 붙여지니 예술이 보이는게 아니라 읽혀지는데요.
    금남로 분관은 어디에 있나요?
    옛 시내 거리를 안가본지 하도 오래되어서~~

    • 에디터 쏭 2009.12.08 17: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시내, 광주일보 빌딩 맞은편(구 삼복서점 건물)에 있습니다.
      건물 2층에, 무슨 동사무소도 있고, 미술관도 있고 헬스장도 있고
      고려조 삼계탕도 있는 건물입니다.

      자세한 것은 시립미술관 홈페이지 한 번 들려보세요 ^^

  6. Favicon of http://angelroo.net 친절한민수씨 2009.12.08 11: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렵지 않네요...
    그래서 더욱 관심을 가지고...
    저도 보러 가고 싶당 ㅋ

  7. 취연 2009.12.08 13: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과 달리 요즘 시내 나갈 일이 특별한 일 아니고 없는데
    작품을 보러 금남로 분관을 나가야 겠네요.
    뜻깊은 작품이 많이 있는 것 같군요..

    • 에디터 쏭 2009.12.08 17: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가신김에 예술의 거리도 한 번 들려보시죠 ^^
      (루미나리에가 좀 어색하긴 하지만요...)

  8. Favicon of http://rays.tistory.com ray 2009.12.08 14: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작품을 하나 하나 설명해주시는 ..참 좋은데요^^

  9. Favicon of http://blog.daum.net/teriouswoon 테리우스원 2009.12.08 15: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작품들로 구성되었군요
    즐거운 시간으로 승리하시길

    사랑합니다 행복하세요!!

  10. Favicon of http://oravy.tistory.com/ 하수 2009.12.08 16: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술의 힘.... 너무 마음에 듭니다.^^
    덕분에 구경 잘 하고 갑니다.^^

  11. Favicon of http://www.flowerblog.co.kr/ blossom 2009.12.08 17: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병속에 핑크팬더 얼굴이
    진짜 귀엽네요 좋은 작품들 감상
    너무 잘했어요 종종 올께요ㅎㅎ^-^

  12. Favicon of http://realog.net 악랄가츠 2009.12.08 17: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하 ㅋㅋㅋㅋㅋㅋㅋ
    신속배달에 빵 터졌어요! ㄷㄷㄷㄷ
    배트맨이 배달해주면....
    이건 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초특급 총알배송이네요! ㄷㄷㄷ

  13. Favicon of http://jazz0525.tistory.com 자운영 2009.12.08 19: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2월이라 색감도 따뜻해 보여요^^

  14.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라오니스 2009.12.08 20: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젊은 분들의 작품이라서 그런지 재기발랄하군요...
    친근한 이미지 속에 담긴 메시지들이 의미심장합니다.. ^^

  15. Favicon of http://happy-box.tistory.com/ 행복박스 2009.12.08 23: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속배달과 배트맨이라...ㅎㅎㅎ
    안 어울릴꺼 같으면서도 묘하게 어울리는데요^^

  16. Favicon of http://grey-chic.tistory.com 필그레이 2009.12.08 23: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밌는 전시네요.^^ 아이들도 참 좋아할거같구요.갈수는 없지만...일단.미술전시회는 안간지 오래라서...포스팅 보는 것 만으로 즐겁네요.잘보고갑니다.^^

    • 에디터 쏭 2009.12.10 23: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미술관의 문턱은 매우 낮습니다. ㅎㅎ

    • Favicon of http://grey-chic.tistory.com 필그레이 2009.12.11 0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문턱은 낮지만 갈 수 있는 여건이....서울에 있어서요.물론 좋아하는 화가 전시회는 꼭 참석하곤한답니다.일년에 두어번정도.ㅎㅎ 영화는 문턱이 참 낮게 느껴지는데 미술은 아직 제겐 영화만큼의 문턱은 아닌듯합니다.^^;

  17. alice.p 2009.12.15 14: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빛창블로그 방문 전에는..광주에 이렇게 많은 공연이 있는줄 몰랐답니다.ㅎㅎ
    빛창 덕분에 많은 정보를 얻고 가네요~^^*

  18. Favicon of http://www.ahappydeal.com/wholesales-Cheap-window-n90-review.html window n90 2012.07.28 1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것은 충분히 흥미있는 주제에 대한 유용한 정보와 양질의 기사를 읽는 기회를 가지고 훌륭합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