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의 꿈을 함께 꿀 사람을 찾고 있었다. 평소 청년에 대한 깊은 관심을 갖고 있는 윤장현 시장님을

비롯해 함께 일하는 공직자들, 또 시민들을 통해 내 고민의 답을 찾고 싶었다.”

 

광주광역시가 시민 참여와 소통을 위해 운영하는 ‘1일 시민시장’의 두 번째 주인공 김대완(26, 전남대

경영학과 4학년)씨가 2일 윤장현 광주광역시장과 함께 ‘1일 시민시장’으로 뜻깊은 하루를 보냈다.

 

특히, 졸업을 앞둔 대학생으로서 시의 청년 정책에 대해 깊은 관심과 애정을 갖고 있는 김 씨는

윤 시장과 시정업무를 공유하면서 “청년들을 위한 정책을 생산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정책 실행 과정에

청년들의 주도적인 참여를 이끌어낼 수 있는 분위기와 소통의 창구를 만드는 것이 더 중요하다.”라고

강조했다.

 

김 씨는 이날 윤 시장과 함께 광주경제고용진흥원에서 진행된 ‘중소기업 원스톱 서비스 지원센터’

현판식과 광주신용보증재단의 2015년 업무계획 보고회에 참석했다.

 

이후 김 씨는 “일자리를 찾고 싶어도, 창업을 하고 싶어도 방법을 몰라 망설이는 친구들이 많다.”라며

“청년인재육성과가 청년과 행정을 연결해주는 중간 다리가 되어주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그는 또 “가진 것이 없어도 무엇이든 도전할 수 있는 사람들이 바로 청년들이다.”라며 “취업의 부담 속에

갇혀 있는 우리 청년들의 젊음과 열정을 토해낼 수 있는 기회와 공간을 만드는 것 또한 행정의 역할

이다.”라고 덧붙였다.

 

“청년들의 자존감을 세워주면서 고향을 떠나지 않고 일자리를 찾을 수 있도록 도와주는 것이 곧 넉넉한

광주의 미래를 만들어가는 길이다.”라는 게 김 씨의 생각이다.

 

김 씨는 ‘시민시장’으로서 청년들에 대한 조언도 잊지 않았다. “청년에게 ‘포기’라는 단어는 결코

어울리지 않는다.”라며 “다양한 사람들과 생각을 공유하며 새로운 꿈을 꾸고, 삶의 가치를 찾아가는

노력이 필요하다.”라고 주문했다.

 

특히, “하계u대회를 청년들의 무대로 만들고 싶다.”라는 윤 시장의 생각에 큰 공감을 나타낸 김 씨는

“광주의 국제행사가 외국인들을 위한 스포츠축제로 끝나지 않고, 광주 청년들을 주체로 세워 전국의

청년들을 끌어모으고, 세계의 젊은이들을 이끌어가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시는 시민들의 시정 참여와 소통 확대를 위해 ‘1일 시민시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지난해 12월

다둥이 엄마 양서진씨가 ‘1대 시민시장’으로 활동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문화 소외층들을 초청해 영화 관람 기회를 제공하는 뜻깊은 행사가 20일 오후 광주극장에서 열렸다.

한국독립pd협회가 마련한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오’의 무료 상영회다.

 

이날 상영회가 열린 광주극장에는 노인, 다문화가족, 장애인, 한부모 가정, 청소년 등 1000여 명이

자리를 가득 메웠다.

 

윤장현 광주광역시장이 이들과 함께 했고, 영화를 제작한 해남출신 진모영감독, 광주출신 한경수pd와

최선영 한국독립pd협회 대외협력국장도 참석했다.

 

이번 무료상영회는 광주시와 인연을 맺어온 독립pd협회와 진모영 감독이 고향 주민들에게 문화향유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한 것이다. 

 

이날 관객들은 76년의 한결같은 노부부의 사랑 이야기에 푹 빠져들었다. 영화가 상영되는 동안 여기저기

에서 훌쩍이는 소리가 들렸고 영화가 끝난 뒤에도 한동안 여운에서 빠져나오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 관객은 “시간과 비용 등의 문제로 영화를 볼 기회가 많지 않은데 모처럼 우리 부모님의 이야기이자

미래 우리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를 통해 가슴 뭉클한 감동과 울림을 느낄 수 있었다.”라며 고마움을

표했다.

 

이어 관객과의 대화에서 윤장현 광주시장은 “이토록 아름다운 영화를 만들어 광주시민들께 선물하신

진모영 감독님과 한 무대에 서게 돼 영광이며, 더불어 관객 입장에서 별표 다섯개를 가득 채워드린다.”

라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또 “오늘과 같은 값진 문화향유의 자리가 더욱 많아지도록, 그리고 보다 많은 광주시민들이 좋은 기회를

함께 나눌 수 있도록 세심한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말했다.

 

진모영 감독은 “유서깊은 광주극장에서 시민들과 소통하는 뜻깊은 자리를 갖게 돼 기쁘다.”라며 “독립

영화 전용관과 나아가 독립pd협회원들의 작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진 감독은 “다양한 영상콘텐츠 창작과 제작을 위해 광주광역시와 한국독립pd협회가 상호 협조하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5년, 의기양양하게 시작하셨나요?^^
뜻하고 소원하시는 것 모두 이루는 한 해 되시기를 기원합니다.  
 
호남고속철도 개통, 하계 U대회 개최, 국립아시아문화전당 개관.
전대미문의 일들이 광주의 '희망'이 됩니다. 지켜봐 주시길 바랍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광주지역 장애인 시설에서 생활하는 장애인들이 12일 오후 광주광역시청 3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제3회 장애인 행복나눔 축제’에서 틈틈이 익힌 재능을 선보였다.

 

(사)한국장애인복지시설협회 광주지회 주최로 열린 이날 행사는 장애인에게 지역사회 참여와 소통

기회를 제공하고 공연 활동을 통해 자신감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백선바오로의 집’을 비롯한 16개 장애인 시설에서 생활하고 있는 장애인들은 팀을 이뤄 천둥치기

 난타, 풍물, 댄스, 핸드벨, 합기무 등 공연을 펼쳤다.

 

대회의실 앞에는 부대행사로 시설별 전시 부스가 설치돼 시설 안내자료와 작품전시, 장애인 생산품

등을 선보였다.

 

기념식에서는 3차례 행사를 후원한 대우오텍케리어의 후원품을 전달하고, 장애인 시설에서 10년 이상

장애인의 권익 보호와 복지 증진에 기여한 파인빌 정미란 사회복지사 등 11명에게 표창패를 수여했다.

 

윤장현 광주광역시장은 격려사에서 “여러분들을 자주 찾아 뵙고 현장도 찾아 시가 해야 할 일이

무엇인지를 잘 살펴보겠다,”라며 “그늘진 곳, 어려운 곳에 손길이 빠지지 않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8910.tistory.com 여행쟁이 김군 2014.11.13 13: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광주! 행복나눔축제 개최
    너무 좋은 소식이네요~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 Favicon of http://saygj.com 광주랑 2014.11.13 15: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광주시에서는 다양한 지역봉사활동 및 복지사업을 통해 광주 시민들이 잘 살 수 있도록 귀기울이고 있습니다 더욱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습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

  2. Favicon of http://travelyoungdo.tistory.com 영도나그네 2014.11.13 18: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광주시에서 이번에 장애인들을 위한 정말 뜻깊은 행사를 개최했군요..
    많은 장애인들에게 희망을 안겨 줄것 같기도 하구요..
    잘보고 갑니다..

    • Favicon of http://saygj.com 광주랑 2014.11.14 1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더불어사는 광주,더불어 행복한 시민이라는 시정 구호에 맞게 시민과 함께 소통할 수 있는 광주시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3. Favicon of http://appida.tistory.com 벙커쟁이 2014.11.13 21: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장애인을 위해서 참 좋은 행사를 광주광역시에서 했네요.
    장애인 분들을 그냥 일반인들과 동일한 시선으로만 바라봐 드리는 것도 그 분들에게는 큰 도움이 될텐데 그런 부분들은 항상 아쉽습니다.
    앞으로도 이런 행사 많이 해 주시길 바라겠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