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여름 너무너무 더운 여름 같아요.
덥다 못해 뜨거운 여름!
다음주 말복이 지나면 더위가 꺾인다는 말에,
이번주 아이들과 물놀이장 가기로 했어요!

가까운 광주 시민의숲 물놀이장도 있지만
이번엔 조금 더 멀리 여행떠나는 느낌으로 나주 금성산 물놀이장!
말만듣고 처음간 곳인데
진짜 강추입니다!!!




차를 주차하고 이렇게 계단과 길을 지나가면 나오는

나주 금성산 생태물놀이장!

무료에다가 마음껏 돗자리 펼 수 있는 점이 가장 좋더라구요^^

당연히 물도 좋고, 미끄럼틀도 있구요!




샤워장과 화장실도 있어요

이정도면 진짜 대박이지요?

음식물 쓰레기는 버릴 수 있고,

나머지 쓰레기는 가져가야해요!

이점 꼭 기억해주세요~






올라와서 샤워장을 지나면 만날 수 있는

나주 금성산 생태물놀이장!

크기는 아담하지만, 정말 많이 놀고 계셨고

안전요원들이 곳곳에 있어서 믿음가더라구요^^

 

미끄럼틀도 3개나 있어서,

기다리지 않아도 되니 너무 좋더라구요.





풀은 총 3곳인데요.

이날은 50cm와 100cm 두 곳이 하더라구요.

저는 아이들때문에 낮은곳에서 놀았는데

진짜 시간가는 줄 몰랐어요~

  

사람이 북적이지 않아 좋고,

아이들이 놀기에 안전해서 좋은 나주 금성산 생태물놀이장!

저는 아이들과 여름이 가기 전에 가보려해요.

광주에서 조금 더 멀리 가볼까 하신다면,

아이들과 함께 나주 금성산 생태물놀이장 강추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광주광역시는 북구 오룡동 광주시민의 숲에 설치한 물놀이장을 18일 첫 개장하여 10세 이하 어린이를 대상으로 오는 18일부터 812일까지 운영하며,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매 정시부터 50분 간 가동되고 10분 간 휴식한다. 매주 월요일과 태풍, 비가 오는 날은 휴장한다.




물놀이장은 1000규모로 평균수심 20이며, 돌고래와 잠수함, 야자수버킷, 돛단배 등 어린이 물놀이시설 10개와 유아용 풀도 조성돼 있으며 특히, 주변에 오름놀이터와 관망시설인 트리하우스, 유아대피소 등을 갖춰 어린이들이 물놀이와 함께 다양한 체험활동도 즐길 수 있다.




물놀이장의 물은 수돗물을 사용하며 매일 160톤의 새로운 물로 교체하고, 1회 이상 정기 수질검사를 실시해 어린이들이 안심하고 물놀이를 할 수 있도록 관리할 계획이며 그늘막 10곳과 탈의실() 1, 관리실 등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상해보험 가입을 마치고, 5명의 안전요원과 비상약품을 비치해 응급상황에 대비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광주시민의 숲 물놀이장이 도심에서 어린이들이 무더위를 피할 수 있는 피서지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라며 쓰레기 되가져가기 등 시민질서를 잘 지켜주고, 물놀이 어린이들의 체력 저하로 인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보호자들의 특별한 관심이 필요하다.”라고 당부했다.






신고
Posted by 무성한 연못

댓글을 달아 주세요

‘광주시민의 숲 물놀이장’ 무료 개장
- 15일~8월21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무료 이용

광주광역시는 오는 15일 북구 오룡동 첨단 1단지 ‘광주시민의 숲’ 내 어린이 물놀이장을 개장합니다.
‘광주시민의 숲 물놀이장’은 만13세 이하 어린이를 대상으로 8월21일까지 무료로 운영되며,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매 시간 50분 가동, 10분 휴식하게 된다. 매주 월요일과 태풍이나 비가 오는 날에는 휴장합니다.
※ 물놀이장이 실외에 있어 태풍, 호우 예보 시 휴장
    적은 비에도 수온이 낮아 안전사고 발생 우려 시 운영 중지

물놀이장은 1000㎡ 규모로 평균 수심 20㎝로, 돌고래, 해적선, 야자수버킷, 돛단배 등 어린이 물놀이시설 10개와 유아용 풀도 설치됐으며, 모든 시설은 안전검사를 마쳤습니다. 물놀이장 주변에 오름놀이터와 관망 시설인 트리하우스, 유아대피소 등을 갖춰 어린이들이 물놀이와 함께 다양한 체험도 할 수 있습니다.

광주시는 물놀이장에 100% 수돗물을 공급하고 사용한 물은 재사용하지 않고 매일 새로운 물로 교체할 예정이며, 월 1회 이상 정기 수질검사를 실시해 어린이들이 안심하고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관리할 계획입니다.

또한 주변에 그늘막 10곳과 샤워장, 탈의실(남․여) 1곳을 설치하고,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안전요원 7명과 비상약품을 비치해 응급상황에 대비할 예정으로, 안전요원은 소방 관련 기관의 안전교육을 이수한 후 현장에 투입될 예정입니다.

광주시 관계자는 “광주시민의 숲 물놀이장이 도심에서 어린이들이 무더위를 피할 수 있는 최고의 피서지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어린이들이 물놀이로 인해 체력이 저하될 수 있으므로 보호자들의 특별한 관심이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어린이들이 숲에서 놀면서 자연을 배울 수 있는 ‘유아체험숲’이 북구 영산강대상공원에 조성돼 오는 24일 문을 연다.


광주광역시는 북구 오룡동에 추진하고 있는 ‘광주시민의 숲’ 조성과 관련, 사업을 마친 유아체험숲을 먼저 개장한다고 15일 밝혔다. 


유아체험숲은 4200㎡ 면적에 물놀이장과 오름놀이터, 유아대피소, 목교, 트리하우스 등 어린이 이용시설과 황토포장산책길 등 기반시설을 갖췄다.


시는 유아체험숲이 어린이들에게 숲에서 놀면서 자연을 배울 수 있는 자연환경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앞으로 생태학습프로그램 개발 등을 통해 기능을 점차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특히 1000㎡ 규모로 조성된 물놀이장은 10세 이하 어린이를 대상으로 여름에는 돛단배 계류 등 시설을 이용해 물놀이를 즐길 수 있다. 올해는 물은 공급하지 않고 어린이놀이공간으로 개방한 후 내년 여름부터는 물놀이공간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물놀이장에는 유아용 풀을 마련하고, 주변에는 오름놀이터, 유아대피소, 전망시설 등이 갖춰져 첨단, 수완 등 등 인근 지역 어린이들의 새로운 놀이공간으로 자리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어린이들이 유아체험숲에서 맘껏 뛰놀면서 자연과 교감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라며 “앞으로 오토캠핑장과 생태탐방 숲길까지 조성되면 ‘광주시민의 숲’이 주민들에게 명품 휴식공간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전망된다.”라고 말했다.


한편, ‘광주 시민의 숲’은 총 면적 100만㎡, 사업비 30억원 규모로 녹색도시 광주의 상징 숲으로 조성되고 있다. 영산강대상공원과 어린이교통공원이 위치한 체육공원은 생태숲으로, 영산강 일부 생태수변은 월산보에 날아드는 철새관찰구역으로 재조성해 숲과 물이 어우러진 새로운 휴식공간을 만드는 광주시 최초의 공원재생사업이다.


시는 지난 2012년 ‘광주시민의 숲’ 선포식과 함께 시민, 공무원, 사회단체 관계자 500여 명이 참여한 나무심기 행사를 시작으로 오감만족의 생태탐방숲길 2.6km, 3000㎡ 규모의 오토캠핑장, 시민 건강증진을 위한 체육휴식공원, 유아체험숲 등을 조성하고 있으며, 올 연말 완공을 목표로 사업 추진에 힘을 쏟고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