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광주 밤기차 야시장 18일 정식 개장
- 매주 금․토요일 오후 6~11시까지 운영


남광주시장이 ‘남광주 밤기차 야시장’으로 새 단장을 하고 18일 오후 6시 정식 개장합니다. 지난 3주간의 시범운영 기간 하루 최대 1만여 명이 몰려 성공을 예감케 했던 남광주 야시장은 옛 추억을 떠올리는 볼거리와 이색적인 먹거리로 시민들이 즐겨 찾을 수 있는 공간으로 거듭 날 전망입니다. 


개장식에는 윤장현 광주광역시장과 박주선 국회부의장, 장병완 국회의원, 심덕섭 행정자치부 지방행정실장, 김성환 동구청장 등 정·관계 인사와 시장 상인 3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입니다.


예전 남광주 시장은 광주의 아침을 여는 곳으로, 광주 시민뿐만 아니라 화순, 나주, 보성 등 인근 지역민들까지 새벽기차 타고 찾았던 대표적인 새벽시장이었지만, 이제 ‘남광주 밤기차야시장’이라는 이름으로 다시 태어나게 됩니다. 


최근 광주는 대인예술남광주시장, 1913송정역시장 등 전통시장의 성공사례들을 만들어냈습니다. 특히, 낙후된 전통시장을 변화시킨 것이 거대자본이 아니라 청년들의 꿈이었다는 점이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광주시는 전통시장 고유의 매력과 함께 청년 상인들의 개성과 창의성이 더해진 남광주 밤기차 야시장이 노쇠한 전통시장에 생기를 불어넣는 활력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그동안 남광주 야시장의 콘셉트와 방향을 설정하기 위해 열린 4차례 전문가 회의를 주재하는 등 큰 관심을 보여온 윤장현 시장은 “외지 관광객 수용을 위해 주변 푸른길과 양림동근대역사문화마을, 동명동 카페촌까지 연계된 관광코스 개발, 편의시설 확충이 필요하다”며 “이를 위해 구와 지속적으로 협의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전통과 문화가 살아 숨 쉬는 '대인시장'

 

대인시장만의 볼거리
   * 전통 상점과 젊은 셀러들의 아이디어가 빛나는 플리마켓
   * 젊은 감각으로 다양한 셀러들의 손재주로 만들어진 수공예 아이템들을 만나보세요.

대인시장만의 즐길거리
   * 예술과 문화가 함께하는 문화공간 대인예술야시장
   * 매주 토요일 밤7시부터 펼쳐지는 다채로운 공연들
   * 시장의 멋과 흥을 생생하게 느껴보세요.

대인시장만의 먹거리
   * 줄을 서야 먹을 수 있는 대인시장 먹거리들
   * 꽃게튀김, 큐브스테이크, 문꼬치를 비롯한 다양한 음식들이 한가득

 


매주 토요일 오후 7시부터

평소에는 여느 시장과 마찬가지로 따뜻하고 정다운 시장풍경
토요일 저녁이면 새로운 모습으로 변신!
예술과 문화가 함께하는 문화공간 대인예술야시장

옛 모습은 그대로 간직한채로
새로움을 추구하는 문화공간으로 자리잡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예술의 거리에서 만나는 예술 전시 한마당, 궁갤러리에 다녀왔습니다.

"계속 만나" 전인데요 Michael Anthony Simon과 7명의 시민들이 참여한 작품 전시입니다. 

7명은 광주에 거주하는 김은하, 문주연, 정난, 정애선, 정현경, Matt Normand, Susan Janvrin 

입니다.







이번 전시는 지금의 만남을 유지하고 다음의 만남에 대한 기대가 내포되어 있으며 이것은 

또한 자연과의 관계를 유지하는 것에 대해서 말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이번 전시에는 7명의 사람들이 작가의 작업에 함께 하게 된 것입니다.







비밀의 화원을 연상케하는 그의 작업실에서 참여자 7명과 함께 캔버스가 될 식물을 

직접 고르고 손가락을 이용하여 식물의 잎사귀에 그림을 그리는 형식으로 작품 제작

이 이루어졌습니다. 


화분에 글씨가 없는 것은 작가의 작품이며, 화분에 글씨가 있는 것은 참여자의 작품

이라고 하니 관심을 가지고 어떤 차이가 있는지 보셔도 재밌을 것 같습니다.







누군가는 이러한 작업의 과정에서 살아있는 식물에서 해가되는 것은 아닌지 걱정 할 수도 

있습니다. 저 또한 이 작품들을 보며 이 식물들에 무해한 재료를 사용했는지 궁금했습니다.


하지만 이런 걱정은 식물의 강한 생명력 앞에 또한 우리가 미쳐 간과한 한 가지 사실에 의해 

미약해 집니다. 우리가 사용하는 캔버스는 모두 나무를 잘라서 만든 것이기 때문입니다.







지금 궁갤러리에 전시된 마치 비밀의 화원을 연상시키는 이 식물들은 전시 후 어떻게 될까요?


그림이 완성된 식물은 전시가 끝나게 되면 친구들 혹은 가족들에게 선물 되어 질 것입니다.

이후에는 생명이 다하는 순간까지 보살핌을 받으며 살아갈 것입니다. 







식물은 계속 성장하기 때문에 새잎을 싹 틔우며 예술 옷을 입은 잎을 자신의 몸에서 떨어뜨

리게 될 것입니다. 하지만 예술과 작가의 발상, 참여자들의 추억은 가슴 속에서 영원할 것입

니다.







작가의 전시를 보면 자연물에 대한 세심함을 느낄 수 있었는데요. 

광주에 거주하는 7인과 함께 하는 전시를 기획할 수 있는 사람에 대한 애틋함도 좋았습니다.


10월 17일에 대인예술야시장에 가기 전에 예술의 거리 궁 갤러리에도 들리시면, 따뜻한 금요일

이 될 것 같습니다.












주소 : 광주광역시 동구 궁동 54-2 궁다방 갤러리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광주광역시 동구 충장동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 대인 예술 야시장 -2

대인 예술 야시장 두번째 이야기입니다!
이전의 글에서 미처 올리지 못한 소식들을 마저 전하려구요^^*
10.7~9, 3일간 열렸던 야시장에 전 8일,9일 두번다녀왔어요.
8일(토)에는 사람이 너무 많아서 자세히 볼수 없었서 다음날 또! 갔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장 한편에는 전(2,000w)과 막걸리(2,000w)판매하고 있었어요.
자유롭고 정겨운 분위기에 덩달아 신이 났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장 가운데에 마련된 길거리 공연장에서 중학생들이 공연하고 있더라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구석구석 볼거리가 정말 다양했습니다.
천원짜리 사주보는 곳도 있고 예쁜 악세사리를 파는곳도 있었습니다.
원래 오천원이던 저 반지를 천원 깎아 사천원에 구입했어요.
역시 시장이라 정이 넘쳤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날에는 줄이 너무 길어 먹지 못했던 음식들을 다음날에는 잔뜩 먹어보았습니다.
특별히 이번 야시장에는 외국계 작가들이 직접 각국의 음식을 팔아 눈길을 끌었는데요!
평소 구경하기 힘든 음식들을 구경하는것만으로도 즐거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광주 문화 관련 행사에서 늘 보는 '앙지짱'님!
페이퍼토이를 파는 부스에 계셨어요.
그리고 그 옆에 캐리커쳐를 그려주시던 '디지짱'님!
반가웠습니다^^*
이렇게 볼거리 많은 대인 예술 야시장!
이번을 계기로 꾸준히 발전해 가며 정기적인 행사로 자리잡았으면 좋겠습니다.
이번 야시장에 못가 아쉬운분은 대인 예술 시장 공식 블로그 '느티나무숲'에 귀기울여보세요^^*

http://blog.naver.com/2010ntnamu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daum.net/parkah99 주리니 2011.10.19 12: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그러네요.
    그 늦은 시간에 별 거 있겠어... 그랬는데 아니네요?

  2. 호랑이기운 2011.10.25 17: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쵸 맛잇게 보이네용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