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나는 여름방학, 작은도서관에 놀러오세요
- 시립도서관, 작은도서관 8곳 선정
- 8월 한달간 ‘동화책 읽고 요리하기’․‘북콘서트’ 등 프로그램 진행



8월 한달간 광주지역 작은도서관 8곳에서 체험 등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는 ‘작은도서관에서 놀자’ 프로그램이 진행됩니다.

광주광역시립도서관은 여름방학을 맞은 학생과 시민들이 작은도서관에서 독서문화 활동을 즐길 수 있도록 ‘작은도서관에서 놀자!’ 프로그램 지원 사업을 운영한다고 29일 밝혔습니다.

이번 사업은 광주지역 작은도서관의 운영을 활성화하고 시민들의 여가와 독서 진흥을 위해 8개 작은도서관을 선정, 8월 한달간 각 도서관에서 진행하는 독서문화 프로그램 운영비를 지원하는 방식으로 추진됩니다.

사업 참여를 희망한 40여 개 작은도서관 중 서류와 현장심사를 거쳐 최종 8개 도서관의 주요 프로그램을 보면,

- 동구 그림이 있는 작은도서관에서는 동화책을 읽고 요리 활동 및 느낌을 이야기하는 ‘기분을 말해봐! : 동화책을 통한 감정표현 요리놀이’를, 

- 서구 작은도서관 두럭에서는 동화책 주인공을 인형으로 만들어 인형극을 공연하는 ‘엄마가 만드는 인형극 동화책’을 선보입니다.

- 남구 생각쟁이작은도서관은 인근 어린이집 원아들과 함께 작은 북 콘서트를 개최하며, 천년나무 꿈 작은도서관에서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Book적Book적 어린이 캠프’를 열어 독서 블록 쌓기, 보물찾기 등을 진행합니다.

- 북구 나무작은도서관은 독서를 통한 예술활동 및 음식 만들기 체험을 하는 ‘도서관에서 만난 오감체험여행’을, 신원작은도서관은 북아트, 독서 퀴즈, 동화 관련 속담풀이 등을 하는 ‘꿈키움 희망키움 꾸러기 여름독서교실’을 운영합니다.

- 광산구 늘푸른작은도서관은 ‘그림책과 원예 프로그램’을 통해 고려인 어린이를 대상으로 그림책과 관련된 원예활동을 하며, 무양서원 작은도서관에서는 독서와 타악기 연주를 연계한 ‘책이랑 악기랑 프로그램’을 개설합니다.

시립도서관 관계자는 “이번 프로그램 지원 사업을 통해 작은도서관이 지역의 독서문화 활성화에 기여하고, 주민들의 소통과 교류의 거점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책을 통해 독서의 즐거움과 나눔의 기쁨을 누리는 독서축제가 열린다.



광주시립도서관과 광주시교육청은 오는 27일 상무시민공원에서 ‘제3회 도서관 문화마당’을 

개최한다.


‘책 읽는 벤치 in 책나눔 광주’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광주시민과 더불어 책을 통한 

지식과 사랑을 나누자는 취지로 기획됐다. 광주지역의 각급 도서관, 민간독서단체, 출판사 등 

66개 기관이 한자리에 모여 독서와 관련된 다양한 공연과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행사 중에는 독서의 기쁨을 함께 나누는 ‘책 읽는 벤치’와 시민들이 소장하고 있는 책을 교환

하거나 소외단체에 기증하는 ‘책 나눔 장터’를 운영하며, 온 가족이 함께 독서 퀴즈를 풀어보

는 ‘도전~! 독서골든벨’, 재밌는 공연과 함께 참여자가 직접 동화 속 주인공이 되어보는 ‘동화

체험존’, 힙합댄스 ․ 매직버블쇼 등 문화공연까지 남녀노소가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이 진행된

다.



도서관, 독서단체, 출판사 등 55개 기관이 참여하는 독서체험부스는 점토책 만들기, 책 저금통 

만들기, 점자도서 체험, 민화 그리기, 펄러비즈 공예 체험, 도서 할인판매 등으로 구성돼 참가자

들의 오감을 만족시킬 것으로 보인다.



시립도서관 관계자는 “도서관 문화마당 행사를 통해 책을 통한 나눔과 소통이 확산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광주시립도서관이 ‘책과 함께 인생을 시작하자’라는 취지로 영․유아들에게 평생 독서습관을 

길러주기 위한 ‘2014년 하반기 북스타트(book start)’ 운동을 추진한다.



북스타트(book start)는 지난 1992년 영국에서 시작해 전 세계로 확산된 사회적 육아지원운동

으로, 아기가 태어나면서부터 책과 친해질수 있도록 지원해주는 영유아와 부모를 위한 프로그램이다.



하반기 북스타트는 부모교육 강좌 총 14회, 유아놀이 프로그램 총 14개로 운영된다. 생후 3개월부터 6세 이하 영․유아를 둔 부모들은 무등․사직․산수도서관 어린이실을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조정희 시립도서관장은 “영․유아에게 올바른 평생 독서습관을 만들어 주기 위해 마련된 북스타트 운동에 많은 부모들이 참여해주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 문의 : 무등도서관(062-613-7747, 사직도서관 062-613-7784, 산수도서관 062-613-7829)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8월1일부터는 광주지역 공공도서관에서 빌린 책은 어느 공공도서관에나 반납할 수 있게 된다.



광주광역시립도서관은 8월1일부터 대출도서 타관반납서비스를 교육청 산하 6개 공공도서관을 포함, 관내 모든 공공도서관으로 확대 실시한다고 밝혔다.



타관 반납 서비스는 공공도서관에서 빌린 책을 어느 공공도서관에서나 반납할 수 있는 대시민 서비스다. 지난 4월7일부터 교육청 산하 6개 공공도서관을 제외한 광주지역 14개 시·구립공공도서관에서 실시, 이용객이 4월 50여 건에서 7월 130여건으로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서비스는 통합도서회원으로 가입해야 이용할 수 있고, 광주학생독립기념회관은 올 하반기 도서관을 옮긴 후부터 제공할 예정이다. 



조정희 광주시립도서관장은 “타관 반납 서비스를 광주지역 모든 공공도서관에서 실시하게 돼 시민들의 독서 편의가 한층 편리해질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시민들이 책과 가까워질 수 있도록 도서관이 제공하는 서비스를 다양화하는데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광주시립도서관은 작은도서관 운영자와 봉사자 45명을 대상으로 오는 11일부터 7월4일까지 

총 8회 ‘시민 참여 도서관학교 심화과정’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시민 참여 도서관학교’는 작은도서관이 지역 정보문화사랑방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난 

2012년 하반기 ‘시민사서 양성 프로그램’으로 시작,  총 5회 498명이 수료했다.



이번 심화과정은 보다 기본과정 수료자들의 요구를 반영한 것으로, 대상별 도서관 장서개발과 

독서프로그램 운영을 주제로 안정희 느티나무도서관재단 기획교육이사, 오세란 아동청소년문학

평론가 등 각 분야별 전문가 강의와 실습으로 진행된다.



시립도서관 관계자는 “작은도서관은 지역 주민의 정보요구를 충족하고 지역문화를 선도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라며 “심화과정을 통해 작은도서관이 지역 정보문화의 중심으로 자리잡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