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86년 11월 1일,
광주시가 광역자치단체로
승격한 날인데요.

11월 1일이었던 시민의 날을
광주에서 의미가 있는 5월 21일로
변경하였습니다.


5월 21일은 바로,
1980년 시민군이 도청을 지켜내고
입성한 날이기 때문입니다.

광주 시민의 날에 열린
금남로 시민정치 페스티벌로의
현장으로 떠나볼까요?


 

금남로 시민정치 페스티벌은
올해로 53회를 맞이하였는데요.

민주주의를 실현하는 콘텐츠로 구성하여
시민들이 참여하는 시민정치 축제입니다!


금남로 시민정치 페스티벌의
주요 행사인 광주시민총회에는
시민 2만여 명이 참여하여
직접민주주의 모범을 보여주었는데요.

시민들이 직접 제안한
정책 10건을 발표했습니다.


◆ ‘뜀틀 놀이터’를 함께 만들어주세요!
 병원에 입원한 어린이들을 부모를 대신해
안심하고 맡길 수 있는 서비스
 저소득 청소년 청년을 위한
학업능력 및 재능 지원체계 구축
 광주 기아 챔피언스필드 주차장 여건 개선과
야구문화마을 조성
 교복을 입고 뛰어보자 폴짝~!
 무등산 경관 가로막는,
열섬 만드는 초고층 아파트 고도 제한
 국·영·수 교육은 그만! 꿈을 찾는 교육받고 싶어요
 생리대 무상 지원, 5·18을 공휴일로 하자!
 학교급식 GMO 퇴출과 광주시 먹거리 통합센터
 학교급식지원센터 등

제안된 10건의 정책은 면밀히 검토하여
정책에 반영할 방침이라고 합니다.


우수 정책을 구매할 수 있는
시민정책 마켓도 열렸는데요.


정책이 바뀌면 삶이 바뀐다는 슬로건으로
전국 규모의 우수 정책을 발굴해
문화예술, 청년, 여성, 사회적 경제·일자리.
도시재생, 환경 등 7개 분야의
28개 정책을 한 곳에서 전시했습니다.


 

기획과 준비과정부터 행사 개최까지
시민 참여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포용하는 민주주의 정신을
실현하는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제세동기를 이용한 심폐소생술과
다른 나라의 이국적인
음식도 체험할 수 있었습니다.


또한 아이들을 위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도 많았는데요.


 

아이들에게는
다소 어려울 수 있는 주제를
다양한 체험을 통해
즐길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시민이 직접 주도하고 참여하는
민주주의의 실현,
금남로 시민정치 페스티벌!

광주의 의미 있는
5월 21일과 함께하여 더욱 뜻깊은
금남로 시민정치 페스티벌이었습니다.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국립아시아문화전당에서
가족과 함께 즐겁게 놀 수 있는
하우펀4가 열렸습니다!

ACC에서 열리는
어린이·가족문화축제의 대표적인
축제 중 하나인 하우펀4!

어떤 즐거움이 펼쳐졌을까요?


아시아의 숲, 꽃을 피우다라는 주제로
어린이 체험관이 있는 기억의 숲,
아시아의 우수성을 이해하는 만남의 숲,
미래를 상상하는 나눔의 숲 등으로
나눠 다양한 프로그램과
공연, 전시가 열렸습니다.


 

베트남의 교통수단이고,
대나무로 만든 까이퉁이라고 합니다.

처음 보는 배 모양에
아이들도 매우 즐거워하고 있는데요.
물이 없는 대신! 바퀴가 달려있어
이리저리 움직일 수 있었답니다.


사랑스러운 아이들의 꿈과
이야기가 적혀있네요.


공연이 열리고 있는 이곳 역시
많은 가족들이 함께 하고 있었는데요.


 

공연이 열리고 있는 이곳 역시
많은 가족들이 함께 하고 있었는데요.


 

작은 소품 하나하나가
아이들에게 장난감이 되는 하우펀4!


온통 아이들이 즐길 수 있는 이곳에서
웃음소리와 가족들의 즐거운 모습이
너무 보기 좋았습니다.


 

점점 넓은 공터가 없어지고
안전한 놀이터가 필요한 요즘
ACC의 하우펀4는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대형 놀이터라 할 수 있겠네요!


도심에서 쉽게 할 수 없었던 놀이도
ACC 하우펀4에서 즐길 수 있었는데요.


 

아이들뿐만 아니라 온 가족이
함께하고 즐길 수 있는 
ACC 하우펀4입니다.


아시아를 주제로 열리고 있는 만큼
아시아의 다양한 교통수단을 체험하고,


 

즐거운 놀이 체험까지 이어지는
재치만점 하우펀4인데요.


 

아시아의 전통악기들도
아이들의 즐거운 놀이가 될 수 있어서
아시아와 친해지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아이들에게 낯선 나라겠지만
하우펀4에서 친해져보는 것도
좋은 추억이 되었을 것 같네요.


가정의 달을 맞이해서 열렸던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의 하우펀4!


좋은 추억을 만들 수 있었던
소중한 시간이었습니다.
비록 지난 20일로 막을 내렸지만
우리 다 함께 다음을 기다려보아요~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벌써 5월이 지나가고 있네요.
5월의 꽃, 하면 뭐가 있을까요?
바로 장미가 아닐까 싶은데요.

광주광역시청 장미원에
장미꽃이 화려하게 피었습니다.


시청 장미원은 시청 버스정류장
바로 뒤쪽에 있어서
찾기는 정말 쉬울 거예요~


광주시가 시민들을 위해 마련했다는
이곳 광주시청 장미원에는
무려 99종의 장미와 다양한 꽃과
식물로 꾸몄다고 해요!

그래서 그런지 광주시청 장미원이
더욱 아름다워 보이지 않나요?


여유로운 시간을 보내고 계시네요.


분수에서 나오는 물소리에
시원해지는 느낌이 드는 것 같아요.

 

장미를 하나하나 살펴보면
모양도 다 다른 것 같고,
색도 이렇게 다양하다니!


광주시청 장미원에서 처음 보는
장미들이 정말 많았답니다.


가족들과 연인, 친구들과 함께
장미꽃을 즐기고 있는 시민들.

잘 꾸며진 장미원을 걷다 보면
장미향으로 절로 기분이 좋아집니다.


로맨틱한 장소이기도 해서
데이트 장소로 딱인 거 같은데요?


 

장미뿐만 아니라
다양한 꽃들도 만날 수 있었어요.


뭐니 뭐니 해도 장미는
붉은색이 잘 어울리죠?


장미 한 송이, 한 송이가
화려하고 아름답게 피어
온통 꽃 세상으로 만들고 있네요.


장미가 지기 전에 광주시청 장미원에서
아름답고 화려한 장미를 구경하세요~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 17일, 광주 금남로에서
제38주년 5.18민주화 운동
전야제가 열렸습니다.


광주 시민은 비롯하여,
많은 사람들이 광주를 찾아
금남로에서 전야제 행사를
함께 하였는데요.

전야제 행사의 모습은 어땠을까요?
오늘 소개해드릴게요~


어마어마한 규모의
풍물놀이가 펼쳐졌는데요.

 

저마다의 방식으로
행사를 즐기고 있네요.


이날 전야제에서는
1980년 5월을 재현하는 모습이
정말 인상 깊었는데요.


 

그때의 긴장감이 고스란히
느껴지는 거 같습니다.


민주주의를 위해 소리쳤던
광주시민들.


비록 지금은 그날의 진실을
밝히기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그날의 아픔만큼은
절대 잊어서는 안되겠죠.


 

재현이라 해도
너무 가슴 아픈 순간들입니다.


죽은 자와 산자들을 표현한
퍼포먼스입니다.


 

5.18 희생자들을 애도합니다.


과거를 잠시나마, 조금이나마
느껴볼 수 있었던
멋진 공연이었습니다.


이 날 전야제에서는
피해자들이 직접 목격담을 증언하였고
계엄군 헬기의 총탄 흔적이 버젓이 있는
전일빌딩에 5.18진상 규명을 요구하는
대형 현수막이 펼쳐졌습니다.


광주시민과 전국에서 외치고 있는 
5.18 진상 규명, 오월의 진실!


그날이 있었기에
지금의 우리가 있습니다.

오월의 진실은
반드시 밝혀져야 합니다.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raycat.net Raycat 2018.05.22 22: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제가 진실이 나올겁니다.

지난번 호남·대구 소셜기자단과 함께
입석대와 서석대를 만나보았다면,
오늘은 인봉 코스를 소개하겠습니다!


지금 보아도
그날 광주의 하늘은 너무 이뻤죠~


무등산 입구입니다!
설레는 무등산 등산을 시작해볼까요?


출발하기 전,
등산 코스를 꼼꼼하게 확인하기!


 

싱그러운 자연이 가득한
무등산 길입니다.


 무등산은 정상 개방을 안 해도
광주시민과 관광객들이
자주 찾는 곳인데요.

역시나 이날도 많은 등산객들이
무등산을 즐기고 있었습니다.


이런 걸 보고 숲길이라고 할까요?
무럭무럭 잘 자란 나무가 주는
싱그러움이 느껴지나요?


 

곳곳에 피어있는 모든 자연이
아름답게 느껴집니다.


무등산에서 만난 아이들.
이렇게 좋은 날, 좋은 장소에서
즐거운 추억을 만들었길 바랍니다!


졸졸졸~
물소리가 들리나 했더니
계곡이 흐르고 있네요.


 

눈으로 보기만 해도
투명하고 깨끗해 보이죠?


목표인 새인봉을 향해!


그렇게 뜨겁지 않은 햇살이
적당히 기분 좋은 느낌을 주네요.


등산길이 힘들다면,
주변 풍경을 보면서 잠시 쉬어보세요. 


 

금방 힘이 나는 신기한 무등산입니다.


조금씩 높아질수록
무등산의 모습도 변해가는데요.


탁 트인 무등산의 풍경이
너무 시원하지 않나요?


드디어 도착한 새인봉!
떨어지는 절벽이 아찔하면서 멋있네요.


등산길이 꽤나 힘들었지만
그만큼의 풍경을 자랑하는
무등산 새인봉이었습니다!!


절경이 아름다운 무등산에서
아름다운 추억을 만들어보세요~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