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 소방안전본부가
37분마다 구조출동을 했습니다.


광주광역시 소방안전본부가
올해 상반기 구조·생활안전 출동을
분석했다고 하는데요.

그 결과, 하루 평균 45.9건으로
37분마다 출동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다.


총출동 건수는 8302건으로
구조처리 건수로는 지난해보다
동물 포획, 교통사고 등의 출동이 늘면서
1333건 증가한 7014건으로 집계되었으나
구조인원은 80명이 감소했다고 합니다.


사고종별 구조 처리건수는
안전조치가 1804건, 화재 1208건,
동물구조 968건, 잠금장치 개방 824건,
승강기 551건, 교통사고 351건 순으로
시민 생활밀착형 구조활동이 많았으며,


요일별 출동 현황은
토요일이 1314건, 목요일 1230건,
금요일 1226건, 일요일 1192건 순으로
아무래도 주말에 야외활동이 많기 때문에
토요일이 가장 많은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언제 어디서나 시민의 안전을 위해
가장 빠른 출동을 하는 소방대원 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드리며,
광주광역시도 소방안전본부와 함께
시민의 안전을 지키겠습니다!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