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일, 2017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연계해 광주시와, 주민센터, 관내 직장민방위대 등 
244개 기관이 참여하는 
전국 지진대피훈련을 실시하였습니다.


지진이 갑작스럽게 발생하는 특성을 반영하여 
라디오 방송을 통해 민방위 경보 발령 없이
실제 상황처럼 진행되었는데요.


지진 발생 시 먼저 사무실 책상 아래로 대피를 하고, 
지진이 멈춘 다음 비상계단을 통해 
야외로 대피하는 순서로 진행되었으며,
대피소는 시, 자치구 홈페이지에서 확인이 가능합니다.


우리나라도 더 이상 지진 안전지대가 아닙니다. 
지진이 발생할 시 국민행동요령을 잘 숙지하고, 
주변 대피장소를 파악하여
갑작스러운 지진에 대비하여야 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수정 2017.11.03 13: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꼭 필요한 훈련이에요!! 우리나라도 더이상 지진안전지대가 아니라잖아요ㅜㅜ 집근처 대피소부터 찾아봐야겠네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