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의 보물섬, 송산유원지에 다녀왔습니다.



여기는 광주 광산구 송산동 1751에 위치한 송산유원지 송산 공원 입니다.



송산공원, 유원지는 황룡강에 자연적으로 생겨난 섬인데요,
온통 자연 생태가 살아 숨쉬는 곳 입니다.


주변에 있는 황룡강 누리길 종합안내판이 보입니다.
무엇보다도 이 곳 송산유원지에 오면 들바람 산바람을 쐬며
황룡강 누리길을 즐겁게 걸을 수 있다는 점이 큰 장점이기도 합니다.


송산유원지로 들어가기 전에 무료주차장이 있습니다.


황룡강 위에 놓여진 이 다리를 건너서 송산유원지 보물섬으로 들어갑니다.


다리를 막 건너면 보물섬 송산공원 안내도가 있습니다.


강물에 오리배가 유유히 떠 있습니다.
보물섬에 나들이 나온 가족단위로 오리배를 타고 유람을 하기도 합니다.


드넓은 잔디광장에 있어서 아이들과 축구도 하고 야구도 하며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 놀아도 다칠 우려가 없어 가족단위로 운동도 하고 


아이들이 아무리 뛰어도 마음을 놓을 수 있는 잔디 광장입니다.


하늘도 바람도 구름도 아름다운 가을날입니다.
가족단위 행락객들은 아름다운 초가을의 낭만이 물씬거리는 송산유원지에서
휴일날의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있었습니다.


송산유원지 보물섬에는 아주 넓직한 플라타나스 숲이 있는데요,
가족단위로 나들이 나오신 분들이 여기에 돗자리를 펴고 휴식을 취하며
행복한 시간을 만끽하고 있습니다. 특히 취사대가 갖춰져 있어서 취사가 가능하고
고기를 구워먹을 수도 있어 가족단위로 나들이 하기에 정말 좋은 곳입니다.
휴식을 취하며 마음껏 마셔도 좋은 맑은 공기는 무료 입니다.



사람들이 취사하는 숲 그늘 바로 앞에 생태연못이 있습니다.
온갖 동 식물들이 도란도란 이야기를 나누며 행복하게 살아가는 곳인데요~ 
요즘엔 어리연과 수련들이 깜찍하게 그 자태를 뽐내며 피어 있습니다.


송산유원지 둘레길을 돌다보면 이런 지압보도가 설치되어있는데요,
휴식을 취하다 맨발로 이 지압보도를 걸어보는 것도 건강을 위해서 좋은 체험이 되겠습니다.


역시 둘레길을 돌면서 강물을 아주 가까이에서 볼 수 있어 더욱 낭만을 더해 주었습니다.
아직 벤치에는 아무도 없지만 혹여 바람이 쉬다 갈지도 모를 그런 가을날입니다.


둘레길을 걸어 돌면서 배롱나무 숲 사이로 가까이에서
유유히 흐르는 강물을 볼 수 있습니다.


광주의 보물섬, 송산유원지로 가을소풍 떠나보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광주 광산구 송산동 175-1 | 송산유원지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