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광역시 소방안전본부

전통시장 화재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소방차가 오기 전 조금이라도 빨리 불을 끌 수 있도록

보이는 소화기설치하여

잇따른 효과를 보이고 있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지난 25일 오후 5

봉선시장 저온저장고 외부에 쌓아둔 박스에서 화재가 발생해

처음 발견한 상인이

보이는 소화기를 사용해 초기 진압을 성공하여

큰 불로 번지는 것을 막았습니다.

초기 진압에 성공하며

골드 타임내 초기 진화가

중요하다는 것을 또 다시 입증한 셈입니다.

 

 

광주 광역시는

오래 1월부터 5월까지 양동시장 등 광주지역 전통시장 24곳에

화재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보이는 소화기1556를 설치하였으며

길이 좁아 소방차 진입이 어려운 소방활동장애지역

12개 지역 31곳에도

보이는 라디오62개를 설치하였습니다.

마재윤 소방안전본부장님은

광주시 소방안전본부가 설치한 보이는 소화기

점차 효과를 보고 있어 안심이다

화재는 초기에 진화하는 것보다도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위를 세심히 둘러보고

예방하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말씀하셨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책상 2017.05.29 16: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작은 습관이 대단한 결과를 보여주네요

  2. 포스트잇 2017.05.29 17: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작은불씨도 꼭 다시 봐야겠어요!

  3. 솔향 2017.05.30 08: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화기 필수죠! 유통기한도 꼭 확인하세요

  4. 대학생 2017.05.30 08: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화기의 위력이 대단합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