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자 무척 떠나고 싶은 날, 광주광역시양림동 근대역사문화마을을 둘러 보았습니다.
근대역사의 보고라 할 만큼 수많은 역사적 의미를 지니고 있는 양림동은 매번 갈 때 마다 감회가 새롭게
느끼고 감회가 깊었습니다
.
양림동에 남겨진 많은 역사유적 가운데 펭귄마을, 오웬기념관, 양림교회, 기독간호대학, 선교사 윌슨사택, 이장우 가옥 등 다양한 관광지가 있고 동·서양은 물론
근대와 현대를 넘나드는 견학이 되었습니다.

 

양림동은 1900년대 초부터 선교의 전초지 역할을 하며 근대 문물을 받아들이기 시작한 곳입니다.
미국 남장로교 선교사들이 들어와 선교활동을 하며 학교, 병원 등을 설립했던 곳으로 수피아여중고,
기독간호대학, 호남신학대학 등 근대역사의 발자취들이 고스란히 남아 있습니다.
양림동을 쭉 둘러본 결과, 근대역사가 잘 남겨진 곳이라는 점이라는 점에서 광주 양림동 근대 역사 문화마을이 더욱 소중하게 느껴졌습니다.

 

100여년 전의 역사 유적을 그대로 보존한 곳, 이런 근대역사 유적을 돌아볼 수 있어서 감개무량했습니다.
100여년이 지난 후 근대역사의 흔적이 생생히 살아 흐르는 곳, 양림동 근대역사문화마을은 소중한 역사
유산임에 틀림없습니다
.
앞으로 더 자주 양림문화마을을 방문하면서 살아있는 근대역사에 대한 공부를 해보고 싶을 욕구가 생길
만큼 진짜 소중하고 귀중한 시간이었습니다
.
양림동 근대역사문화마을은 볼거리가 아주 많아서 외지 분들은 12일 여행코스가까운 지역민들에겐 도시락을 지참하고서 최소한 하루는 둘러보아야 할 것 같은 생각을 해봤습니다.지금부터 간략하게 양림동 문화마을을 소개해드릴게요!

 

처음 들어간 곳은 양림커뮤니티센터 앞입니다. 저는 이곳을 기준점으로 양림동 여행을 떠나기로 했습니다.
먼저 양림커뮤니티센터에 들어가셔서 양림문화마을에 대한 개요를 들으며 1차로 양림동 문화마을에 대한
공부를 한뒤 둘러 보았습니다
. 커뮤니티센터 앞에 위치한 펭귄마을 문화쉼터라는 카페이자 갤러리도 있는데
시간이 나시면 여기도 한번 구경하시는 것을 추천해드려요!

 

펭귄마을

양림동 하면 펭귄마을을 뺄 순 없습니다.
첫 입구에 펭귄마을을 상징하는 펭귄에 아름다운 꽃이 보입니다.
생각을 조금만 달리 하면, 평범해 보이는 것도 이처럼 창의성 산물로 변신할 수 있다는 점이 신기했습니다.

 

그런데 왜 '펭귄마을'이란 이름이 붙여졌을까? 자주 들었지만 사실 그 이름부터 먼저 궁금했던 찰나,
펭귄마을 골목 안에 사시는 분들이 주로 연로하신 어르신들, 뒤뚱뒤뚱 펭귄처럼 걷는 모습에서 붙여진 이름이라고 합니다. 듣고보니 고개가 끄덕여졌습니다.
펭귄마을은 이 촌장님의 공과 헌신으로 태어났다고 합니다.
이 동네에 살던 주민들이 이사를 가면서 빈 터에 헌 물건들을 죄다 버리가 갔다고 합니다.
이때 촌장님은 이 물건들을 고치고 마을 구석구석 적당한 곳을 찾아 배치하기 시작한 것이 오늘날의 펭귄
마을이 되었다고 합니다
.

 

펭귄마을은 역사와 전통이 흐르면서도 고풍스러움과 멋진 분위기에 감성과 낭만이 흐릅니다.
양림동의 골목길엔 우리 조상님들의 삶이 우리들의 현재까지도,그대로 흔적으로 남아있습니다.
이사할 때마다 늘 새 것으로 갈아치우는 요즘 사람들에게 경종을 울리는 그 무엇이 녹아있는 이 펭귄마을
골목길에선 참 많은 것을 느끼고 생각하게 되는 것 같습니다
.

 

오웬기념각

양림동의 펭귄마을 다음으로 생각나는 오웬기념각! 저는 오웬기념각이 좋은 이유가 외관상으로 너무
아름답고 예쁘기 때문입니다
.
오웬기념각에는 출입문이 두 개 있습니다. 남자와 여자가 서로 다른 문으로 출입했던 흔적인 셈입니다.
당시 선교사로 활동하다 순교한 오웬목사 겸 의사였던 오웬과 그의 할아버지를 기념하기 위해 지어졌다고 합니다.
이 건물에서 1920YMCA가 창립되는 등 시민운동의 산실이 되었습니다.
정원 양림교회의 붉은 벽돌 벽에 기록이 보입니다.
1904년이면 지금으로부터 100여 년을 훌쩍 넘긴 역사적 건물임에 틀림없습니다.
드라마 각시탈에도 등장 할 만큼 역사와 전통이 있습니다.

그 외에도 각종나무들과 양림교회, 조선시대에 지어진 이장우가옥등 여러 가지 근대역사가 묻어나오는
관광지가 많습니다
.
가끔 바쁜 현대 사회 속에서 다른 사람들과 같이 빠르게만 움직이는 것이 아니라
멈춰서 자연과 함께 근대사회를 느끼며 세월의 소중함을 느끼시는 것이 어떠신가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