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광주 최초의 교회양림교회에 대해 소개를 드리겠습니다.
양림동은 버드나무숲으로 덮인 마을이라 해서 붙혀진 이름이라고 합니다. 그래서 양림교회 안에도 긴 세월 버텨낸 큰 나무가 한가득 있습니다.양림동 펭귄 마을과 거리가 멀지 않는 양림동에 위치한 양림교회는 근대 건축양식을 볼 수 있으며 광주 기독교 선교의 발상지로 기독교 선교 문화와 유적이 많이 남아 있습니다.

 

양림교회의 건물은 개인적으로 종교의 유무, 종파와 상관없이 소개를 해드리고 싶습니다.
양림동에 양림교회가 근방에 3개나 있으니 조심해서 다녀오셔야 될 것 같습니다^^
양림교회는 114년 전인 19041225일에 양림교회 설립자인 유진 벨선교사님 사택에서 성탄절
예배를 함으로서 시작하였습니다
.
1904년 당시에는 예배당이 없어 선교사님 사택에서 예배를 하다 점점 신도수가 늘어 새로 만든 교회가
양림교회가 되었습니다
.

 

1900년대 광주 근대화에 기여 했고 일제강점기 시절에는 사회 계몽운동의 중심이기도 하였습니다.
1919년 일제 탄압 당시 예배당이 몰수당했을 때 오웬기념각에서 예배를 드렸다고 합니다.


오웬기념관은 양림교회에서 그리 멀지 않는 곳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멋진 색감을 가진 오웬기념각이
보이네요
!
특히, 드라마 각시탈 촬영지로도 많이 알려져 있습니다.

 

양림교회 바로 옆에 오웬기념각이 있습니다.
오웬기념각은 선교사로 광주에서 활동하다 순교한 오웬과 그 할아버지를 기념하기 위해 세워진
기념각입니다
.
특히, 오웬기념각의 가장 큰 특징은 객석에서 설교단을 내려다볼 수 있도록 1층 바닥과 2층 발코니를
모서리의 설교단을 향해 약간 경사지게 만들었습니다
.
제 생각엔 모두가 공평하게 예배를 드릴수 있고 사람들이 불편하지 않게 해준 배려라고 생각합니다.



광주 볼거리 중 하나인 오웬기념각은 제 개인적으로 회색 별돌에 푸른 기둥 색감이 너무나 마음이
들었습니다
.
그 시대에 이런 예술적인 감각을 만들어낸 건축기술에 감탄을 하고 갔습니다.

세월의 흔적은 볼 수 없는 멋이 느껴지지 않나요?
광주에서 제일 먼저 세워진 교회와 가장 오래된 역사를 지닌 광주 볼거리 중 하나인 양림교회오웬기념각입니다. 광주 볼거리 양림동 펭귄 마을 근처이니 시간 나실 때, 양림동 투어 어떠신가요?
볼거리가 많은 광주로 많이 놀러 오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스누피 2017.04.18 19: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랜된 곳을 가고싶었는데 꼭 가야겠어요!!

  2. 김재문 2017.04.19 08: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양림동은 가보았는데 아직 양림교회는 아직 가보지 못했는데 기회되면은 가봐야겠어요 ^o^

  3. 강백호 2017.04.19 1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양림동에 이런 곳이 있다니?!?! 이번주말에 꼭 가봐야겠어요^^

  4. 올티 2017.04.19 14: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분위기 있는 교회 꼭 가고 싶었습니다.

  5. 이필성 2017.11.09 23: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904년 12월 25일 성탄절
    광주군 부동방면 양림리(현,양림동)에 김윤수 집사(광주의 초대장로가 됨)가 목포에서 이사와서 지어놓은 배유지선교사의 임시사택(현,사직도서관 자리)에서 광주의 첫 예배가 드려졌다. 광주교회(현,광주제일교회)의 시작이었다.
    1906년 정식으로 교회건물을 광주읍성내의 북문안에 처음으로 교회건물을 갖게 되었고 '북문안교회'라 불렀으며 교인은 늘어났다.
    북문안교회가 1919년 광주의 3ㆍ1만세운동의 주도함으로 교회는 폐쇄되었고, 남문밖으로 이전하였다. 이름을 금정교회(혹 남문밖교회)라 하였다.
    1920년 북문밖교회(현,광주중앙교회)와
    1924년 광주양림교회를 분립함으로 호남과 충남일부를 선교한 미국 남장로교회는 광주금정교회를 광주의 어머니교회라 하였다. 그리고 금정교회,중앙교회,양림교회는 아름답게 연합하며 광주 기독교 확장에 힘을 다하였다.
    그러나 한국 기독교회의 분열로 양림동에는 1953년(예장과 기장)과 1959년(예장 통합과 합동)에 새롭게 두 개의 양림교회가 추가로 설립되었다.
    이후 세 개의 양림교회가 부흥 성장하더니 권력화 되어, 세 양림교회가 광주교회사를 왜곡하며 모두 1904년이 설립이라고 역사 늘리기에 들어갔으며, 양림동 근대문화유산 사업에 편승하여 더더욱 왜곡을 고착시키고 있으니 개탄스러울 뿐이다.
    나아가 최근에는 광주중앙교회가 본관과 교육관으로 분열하여 7년여의 혼란을 겪은 후 교육관(황윤수 목사)측과 신일교회(한기승 목사)가 합병을 위한 공동의회를 열어 신일교회는 2017.2.26.에,중앙교회 교육관측은 2017.3.12.에 합병결의를 통과시켰다. 4월 3일 합동측 전남제일노회 제116회 5차 회의는 이 합병을 허락하면서 역사늘리기에 들어가 설립일이 1904년이라고 들고 나왔다.
    이것이 과연 하나님을 믿는다 하면서 할 수 있는 것인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