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불로동] 똑순이 - 아구찜



지난번 전라도의 유명 블러거님도 애기하신 적이 있는데.............
개인적으로도 전라도에서 먹고 있는 음식 중에서 맘에 들지 않은 음식이 있다면 아마도 아구찜도 포함 될 것 같습니다.
가격면에서도 질적인 부분에서도 다른 지역에 비해 크게 경쟁력을 갖추지 못한 음식이지 않나 싶습니다.

그래도 그래도..............
제 입맛에 맞는 집이 있다면 송정리 역전의 한 곳과 오늘 가려는 "똑순이"집입니다.

아구찜 먹으러 "똑순이"로 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똑순이" 아구찜 전문점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략 30년 정도 되었다고 합니다.









 

아구찜小를 주문하였습니다.








 

어쩔 때는 홍합탕도 나오고 하는데.............
오늘은 된장국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는 반찬이 준비되어 집니다.














계란 장조림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김치
이거 먹을 만 합니다.










갓김치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단무지를 얼마의 양념을 한 후 내어 준 거









 

미역줄기 볶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털어 낸 후 한 번 익혀서 내어준 묵은지

크게 눈에 띄는 반찬은 없지만, 삼삼한 맛을 내어주는 반찬들입니다.



 







"똑순이"의 아구찜입니다.
사이즈가 小이긴 하지만, 두 사람이 먹기엔 다소 벅찬 양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드는 넉넉한 양의 아꾸찜입니다.




 

 


가장 상단에는...........
고명처럼 칼집을 잘 낸 오징어가 한 마리 올라가 있습니다.












전체적인 아구와 콩나물의 구성비에서도 아구가 차지하는 부분도 제법 충실합니다.








 

"똑순이" 아구찜 스타일입니다.
수분의 여유가 없는 타이트한 소스의 느낌이 전해오는 그런 아구찜입니다.
흘러내리는 소스의 아구찜도 좋지만, 이런 느낌의 아구찜 좋습니다.









 

먼저.............
눈에 보이는 오징어부터 손이 갑니다.







 

칼칼합니다.
"후우~" 하며 내뱉은 뜨거운 입김 끝자락에도..............
그리고 다시 들어마시는 그 숨결에 매운맛이 말리듯이 들어 와 뜨겁게 입안을 가득 채웁니다.









아직까지 아삭한 힘을 머금고 있는 콩나물









 

이번에 살이 꽉 찬 놈을...............









 

아구의 위도 보입니다.









 

초고추장에 찍어 먹는 것도...............
별미입니다.








 

많이 먹었습니다.
배가 불러 옵니다.
그래도 밥은 먹어야 할 것 같습니다.









 

밥을..............
한 공기만 할 까?
그냥 두 공기 할 까? 한참을 고민하다가 두 공기 주문하였습니다.
배가 부르긴 하지만, 한 공기만 비벼서는 제 맛이 나지 않을 것 같은 마음에 두 공기를 볶아 달라고 하였습니다.









 

잘했습니다.
두 공기를 볶은 것이 다행입니다.
자칫 서운 할 뻔 했습니다.









 

기가 막히는 볶음밥입니다.
오직 아구찜만을 먹고 난 후 즐길 수 있는 볶음밥의 맛을 최대로 극대화 시킨 그 자체로서의 볶음밥입니다.

맛있습니다.
오히려 먼저 먹었던 아구찜이 무색하리만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잘 먹었습니다.
더할 나위 없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치는 구도청에서 천변 쪽으로 내려오시다 보면 예전 그랜드 호텔 바로 옆에 있습니다.


 

개인적인 입맛과 취향에 맞추어서 주관적 시각으로 쓴 글입니다.
오해 없으시길 바랍니다.

http://blog.naver.com/ssojupa68/40129138435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un77.tistory.com/ 역기드는그녀 2011.05.13 1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찬도 깔금해 보입니다 ^^
    광주에 가면 한번 들러보고 싶네요 ^^
    엄마가 아구찜을 너무 좋아하시거든요

  2. 수지큐 2011.05.13 1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ㅎ 아구찜이 제대로네요. 게다가 마무리는 볶음밥으로!
    맛있겠습니다ㅠ

  3. 잎새바람 2011.05.13 1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구찜 소인데도 푸짐하네요^^ 광주에 아구찜 먹으러 가야되겠어요^^

  4. Favicon of http://www.gendo.co.kr 하늘을달려라 2011.05.13 13: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팅형식이 많이 바뀌신거 같군요 ㅎㅎㅎㅎ

    저도 동감합니다...아구찜이란녀석....
    전라도 음식이면서도 참 푸지지도 않고...가격도 비싸고...
    (별로 비쌀이유가 없어보이는데 ㅋ)
    그래서 저도 잘 안가지더군요...

    광주에 있을때는 용봉택지에 군산아구찜은 간간히 갔었는데...
    가격이 만만치 않긴하지요?? ㅋㅋㅋ

    잘 보고갑니다^^

  5. Favicon of http://jongamk.tistory.com 핑구야 날자 2011.05.13 19: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30년의 역사가 그대로 뭍어나는군요

  6. Favicon of http://youngjongtour.tistory.com 악의축 2011.05.14 01: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호처럼 음식이 똑 소리나게 차려지네요.

  7. 주근깨토깽이 2011.05.14 14: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와 반찬들도 정갈한게 넘넘 먹음직 스러운데요`^^
    튺히 마지막 볶음밥 그저 숟가락 들고 앞에 있고 싶어요`히

  8. 앙지 2011.05.16 21: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지막 비빔밥까지 싹싹 드셨네요ㅋㅋ 전 아직 식전이라 급 배가너무고프네요

  9. MODEL 2011.05.17 10: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식들이 맛깔나 보이는데요?^^

  10. Favicon of http://gghh.pandoracharmsxukshop.com pandora charms uk 2013.04.30 16: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닫혀있던 나의 어두운 마음 모두 네게 열게 예이예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