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맛집] 관가 - 통오리구이



쉬려고 했던 휴일이 이상하게 더 바쁜 것 같습니다.

번거로움을 피해 꽃구경을 다녀오기로 마음을 먹고................

집에 들어 와서 잠을 3시 30분에 잠자리에 들어지만, 겨우 3시간을 자고 아이들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보성 대원사로 새벽같이 출발을 하였습니다.

근데 대원사가 산속이어서 그런지 아직 벚꽃이 하나도 피지 못하여 아내와 아이들에게 핀잔만 듣고 다시 광주로 돌아 와서 남광주시장에서 국밥으로 아침밥을 해결하고 티브라운에 가서 커피 한 잔을 마시며 점심 무렵까지 이야기도 나누고 멍하니 창밖만 바라만 보기도 하다 시간을 흘려보낸 뒤 카메라 렌즈를 사기위해 금호월드에 갔지만, 일본지진으로 예상했던 가격보다 십오만원 정도가 차이가 나서 용기를 내지 못하고 돌아 나옵니다.


이제 점심을 먹어야 할 것 같습니다.
언제부터인가 가보려고 했던, 집 앞에 있으면서도 한 번도 못 가본  관가로 정하였습니다.
오늘은 통오리구이를 먹으러 갑니다.





관가
광주시나 대중매체에서 광주의 유명 음식점들을 소개 할 때면 빠지지 않는 집 중 하나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통오리가 소개된 각종 대중매체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처음 먹어보는 통오리구이입니다.
사뭇 기대가 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상당히 깔끔한 실내입니다.
폐쇄된 파티션으로 되어있는 것이 아닌 한식의 미닫이문을 이용하여 가변식으로 쉽게 자리를 배치할 수 있는 편한 구조이면서 참 정감이 가는 실내 디자인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미리 주문을 해 두었기에................
상차림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음식이 나오기를 기다리면서...............
음식 먹는 방법도 숙지하여 둡니다.

가격에 대한 다소의 압박감은 있습니다.















깻잎을 간장소스에 살짝 조린 듯한데.................
짜지 않고 상당히 맛있습니다.
깻잎의 거친 향은 느껴지지 않고 은은한 향과 맛이 살아 있는 깻잎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초무














양배추절이
















소스입니다.
좋은 소스입니다.
베이스가 우스터인 것 같은데...............
깻잎과 더불어 깊은 인상을 남겨 준 소스입니다.
















이제 준비가 다 된 듯싶습니다.
메인 음식인 오리만 오면 됩니다.
















"관가"의 통오리구이입니다.















바로 해체작업에 들어갑니다.
















해체가 완료된 통오리구입니다.
















껍질부위와 속살 그리고 약밥이 한 접시 가득입니다.
















모가지
















다리
















약밥
















다리부터 잡아들어 봅니다.

첫입에 느껴지는 맛은................
입 안 가득 차오르는 건강한 한방약재의 향입니다.
좋네요.















적당한 놈을 잡아들어서는................











 




아까 그 소스에 살짝 찍어서 깻잎위에 올린 후에...............















살짝 감싼 후에 먹어봅니다.
맛있습니다.
좋습니다.
향과 맛 그리고 무너지지 않은 쫄깃한 식감까지...............















초무에도 같은 방법으로 싸 먹어 봅니다.















건강한 맛이 가득한 약밥도 한 입
















아내가 우리 가족을 위해 건배를 제의 합니다.
















소스에만 찍어 먹어도 괜찮습니다.












































한 알 들어있는 밤을 아내가 저 먹으라고 밀어 줍니다.















이제 밥을 먹어야 할 것 같습니다.
아이들은 비빔국수를 아내와 저는 물국수를 한 그릇씩만 주문하여 나눠 먹기로 합니다.















식사를 위한 반찬들.............















아이들이 먹을 비빔국수















이건 우리의 물국수입니다.

















그냥 물국수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잘 먹었습니다.

오늘 하루 휴일이 어떻게 지나가고 있는지 모르겠습니다.
이제 집에 올라가서..............
낮잠 한 숨 늘어지게 자고 싶습니다.













위치는 운림동 순환도로 화순쪽 진입 나들목에 있습니다.
지도와 전화번호를 참고 하시면 어렵지 않게 찾아 가실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개인적인 입맛과 취향에 맞추어서 주관적 시각으로 쓴 글입니다.
오해 없으시길 바랍니다.

http://blog.naver.com/ssojupa68/40127133504

신고
Posted by 광주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수지큐 2011.04.12 11: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맛있어보이네요^^ 광주에 이런 곳이 있는줄 몰랐습니다^^ㅎ

  2. 만리 2011.04.12 11: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뜻 보이는 가격이... 그만큼 맛있겠죠..^^
    언제 한번 가보고 싶습니다..

  3. 뚱이맘 2011.04.12 12: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오리고기는...가격이 참 쎄네요..ㅎ
    그래도 몸에 좋다는 오리고기..저렇게 약밥까지 함께 먹을 수 있다니 좋은 거 같아요~^^

  4. Favicon of http://sun77.tistory.com/ 역기드는그녀 2011.04.12 13: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정말 맛있어 보이네요 ^^
    아직 점심전인데
    더 배가고파 오네요 ^^;

  5. Favicon of http://youngjongtour.tistory.com 악의축 2011.04.12 14: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흙에서 굽는 녀석들 아닌가요? 대구에서도 팔공산가면 저 녀석과 똑같은 오리전문점들이 많은데 말이죠..ㅎㅎ

  6. 디지짱 2011.04.12 18: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팅 잘 보았습니다. 배고파지네요 ^^

  7. Favicon of http://www.gendo.co.kr 하늘을달려라 2011.04.12 20: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격의 압박이 있긴 하군요~
    참고하겠습니다^^

  8. 작가 띨빵군 2011.04.12 22: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로 멋진 맛집 감사드립니다

    가격에 압박ㅇ이 있기는 하더라도....좋은음식은

    수백만원짜리의 약보다더 가치있는 것이라고 생각이됩니다


    ^^*

  9. Favicon of http://worldtravelers.tistory.com 해외여행자 2011.04.12 22: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광주에 저런 맛집이 숨어있었군요 ^.^;
    이런 정보는 정말 놓치지 말아야 할거 같아요~

    • 빛이드는창 2011.04.13 09: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여기 가봤는데요^^ 맛과 식당내부 시설 등은 좋았던 것 같습니다
      다만 가격이 조금 부담스러울 건 같습니다^^
      귀한 손님 대접할때도 괜찮을 것 같아요

  10. Favicon of http://cityeng1.blog.me 칭찬맘 2011.05.19 2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기 우리집 근처..
    저두 몇번 가봤는데여~
    한번쯤은 가볼만한 곳인데..
    두번은.. 별루..
    왜냐면.. 쫌.. 비싸구.. 음..
    쉽게 가볼 수 있는 곳이 아니죠~~ ㅎㅎ 서민들에겐..ㅎㅎ
    특별한 날에나 가볼만한 곳...
    반찬은 그닥~~

    오리는 광주쪽에선.. 추천..~~ㅎㅎ



티스토리 툴바